김태호·박진·심재철·유정복 尹캠프 공동선대위원장으로

시대일보 | 기사입력 2021/10/24 [16:24]

김태호·박진·심재철·유정복 尹캠프 공동선대위원장으로

시대일보 | 입력 : 2021/10/24 [16:24]

 

 
 국민의힘 김태호·박진 의원과 심재철 전 의원, 유정복 전 인천시장이 24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대선 캠프에 공동선대위원장으로 합류했다.

 
 이들은 앞서 상임선대위원장으로 캠프에 합류한 주호영 의원과 함께 캠프를 이끌 예정이다.

 
 윤 전 총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은 내용의 인선안을 발표했다.

 
 경남지사를 지낸 3선의 김 의원은 윤 전 총장의 부산·경남(PK) 지지 확대를 위한 카드로 보인다.

 
 야권 내 대표적 '외교통'으로 꼽히는 4선의 박 의원은 캠프의 외교·안보 정책 수립에도 기여할 것이라는 게 캠프측 평가다.

 
 심 전 의원과 유 전 시장은 수도권 표심 결집에 보탬이 될 것으로 캠프는 기대하고 있다. 특히 옛 친박계에 속했던 유 전 시장의 합류에 대해 '화합형' 인사로 자평하는 분위기다.

 
 캠프는 보도자료에서 "국민적 신뢰와 지지를 바탕으로 오랜 정치 이력을 쌓아온 전·현직 다선 의원들을 모시게 돼 짜임새와 무게를 더 강화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윤 전 총장은 이와 별도로 신상진 전 의원을 캠프 내 공정과혁신위원회 위원장으로 임명했다. 신 전 의원은 최재형 전 감사원장 캠프에서 경선대책위원장을 지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