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추진전략 및 세부과제 도출

BPA‘부산항 2050 탄소중립 종합계획’수립 착수

이기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5/19 [15:53]

부산항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추진전략 및 세부과제 도출

BPA‘부산항 2050 탄소중립 종합계획’수립 착수

이기호 기자 | 입력 : 2022/05/19 [15:53]


 

온실가스 감축 중장기 로드맵. 부산항 에너지자립계획도 마련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강준석)부산항 탄소중립목표의 성공적 이행을 위한 부산항 2050 탄소중립 종합계획 수립용역에 착수한다고 18일 밝혔다.

 

BPA는 용역을 통해 부산항의 기후변화 현황·영향 분석 온실가스 배출현황·전망 등을 조사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2050년까지 부산항을탄소중립 항만으로 전환하기 위한 전략과 과제를 도출할 예정이다.

 

중장기 온실가스 감축 이행을 위한 로드맵과 부산항의 에너지 자립계획도마련하고, 단계별 세부 실행과제를 발굴할 방침이다.

 

또한, 해양수산부의 해양수산 분야 2050 탄소중립 로드맵정부의 탄소중립 정책 동향을 반영해 국가 탄소중립 목표 실현에도 적극 이바지할 계획이다.

 

금번 추진하는 종합계획 수립용역 결과물을 기반으로 구체적인 부산항 탄소중립 전략을 마련해 본격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탄소 중립은 인간의 활동에 의한 온실가스 배출을 최대한 줄이고, 남은온실가스는 흡수 또는 저감을 통해 실질적인 탄소 배출량을 0(제로)로 만드는개념이다.

 

강준석 BPA 사장은 부산항이 지속가능한 항만으로 발전하기 위해 탄소중립 실현은 필수라며 이번 용역을 통해 수립하는 종합계획을적극 추진하여 2050년까지 부산항 탄소중립 목표를 달성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산/이기호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