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성동 “尹대통령 연설뒤 기다려준 민주 의원들께 감사”

시대일보 | 기사입력 2022/05/16 [16:13]

권성동 “尹대통령 연설뒤 기다려준 민주 의원들께 감사”

시대일보 | 입력 : 2022/05/16 [16:13]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16일 윤석열 대통령의 첫 국회 시정 연설과 관련, "더불어민주당 의원들께서 대통령 연설이 끝나자마자 퇴장하지 않고 야당 의석을 돌아서 올 때까지 남아 기다린 점에 대해 여당 원내대표로서 정말 야당 의원님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권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본회의장에서 진행된 윤 대통령의 추가경정예산(추경)안 관련 시정연설이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또 "오늘 의회를 존중하는 대통령의 모습이 역력히 드러난 하루가 아니었나 생각한다"며 "예정된 시간보다 일찍 도착해 환담을 나누고, 의원들에게 단상에서 정중하게 인사하는 태도, (연설이) 끝난 후에 여야를 가리지 않고 정의당까지 구석구석 가서 인사를 하는 모습은 의회주의자(로서) 의회를 존중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내용이야 이번에 추경이니까 여야 협치를 하고 정부에 대한 의회의 전폭적인 지원을 호소한 것이 가장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권 원내대표는 윤 대통령이 추경안 시정연설에 앞선 사전 환담에서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의 국회 인준과 관련해 협조 요청을 했는지 묻는 말에 "비공개에서 윤 대통령이 본인은 대통령에 당선되고 나서 한 총리를 정한 게 아니고 이미 그 전부터 딱 한 사람밖에 생각을 안 했었다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윤 대통령이 '내가 대통령이 되면 한덕수 총리를 (임명)하기로 마음을 먹고 그래서 아무 고민 없이 (한 후보자에게) 연락드렸다. 이 분이 여야가 협치하는 데 가장 적임자라 판단했다. 잘 부탁드린다'고 말했다"고 소개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