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이름 없는 천사의 아름다운 기부

가야·야로면에 백미(10kg) 400포 기탁

이효열 기자 | 기사입력 2021/10/24 [16:21]

합천군, 이름 없는 천사의 아름다운 기부

가야·야로면에 백미(10kg) 400포 기탁

이효열 기자 | 입력 : 2021/10/24 [16:21]

 
 

이름 없는 천사가 가야면에 백미 10kg 400포를 기탁하며, 지역 사회에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이름 밝히기를 거부한 가야면 거주 70대 A씨는 21일 백미 400포를 직접 구매해 쾌척하며, “젊은시절 이북에서 와서 주위 사람들에게 도움을 많이 받고 살았다. 이젠 내가 좀 여유가 있어 은혜를 갚는게 당연한 일이니 어려운 이웃을 위해 전달해달라”며 “기탁식도 필요 없고 사진찍는 것도 싫다며 조용히 기부하고 싶다”고 당부했다.

 
박이묵 가야면장은 “어르신의 아름다운 기부를 시작으로 선한 영향력은 지역의 나눔문화 정착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며, 어르신의 귀한 뜻대로 힘들고 어려운 이웃에 잘 전달하겠다”고 전했다.”

 
기부자는 사람은 마음이 부자일 때 가장 행복하다고 말하며, 다시 한번 올 연말에 쌀 400포와 라면 등을 기탁해주기로 약속했다.

 
한편, 가야면사무소 직원들도 기부자의 뜻을 본받아 연말에는 함께 동참해보자는 다짐을 했다.

 
이효열기자 hylee@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