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신안 문순득 국제페스티벌’ 개막

김안선 기자 | 기사입력 2021/10/24 [15:42]

‘2021 신안 문순득 국제페스티벌’ 개막

김안선 기자 | 입력 : 2021/10/24 [15:42]

 



 

 
전남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오는 10월 23∼24일까지 2일간 신안군 자은면 1004뮤지엄파크 일원에서 '2021 신안 문순득 국제페스티벌(문페스타)'을 개최한다.

 
지난 2010년부터 군은 지역을 대표하는 해양 인물 문순득의 표류 여정과 생애를 소재로 한 마당극 제작을 지원했으며 2019년부터 국제페스티벌로 사업을 확대해 해량문화를 간접 경험할 수 있는 복합문화예술축제를 매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체류형 프로그램인 캠핑과 문화예술 크로스오버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1004뮤지엄파크가 위치한 자연휴양림과 양산해변의 청정자연에서 몸과 마음을 힐링하고, 문화예술공연으로 행복과 기쁨을 충전하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다.

 
체험형 프로그램은 마당극, 바다 숲 콘서트, 해양 에코투어, 다이아 놀이마당, 해양문화여행, 파시마당 등을 준비했다. 해양문화여행은 전문가와 함께 신안군의 해양민속을 소개하며 해양 에코투어는 해양쓰레기 플레킹과 바다요가 등 자연을 지키고 누리는 체험형 프로그램으로 계획됐다.

 
공연 프로그램은 라틴밴드 큐바니즘, 노리플라이 정욱재 TUNE, 김보경&네온밴드, 크로스오버 두 번째달&소리꾼 오단해, 갯돌, 타악그룹 사맛디 등 국내 유명 아티스트가 참여한 라이브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신안군 박우량 군수는 "표류인 문순득의 표류 여정과 도전정신을 살펴볼 수 있는 문순득 국제페스티벌을 통해 신안의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문화예술로 심신을 치유하고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를 슬기롭게 극복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안선기자 anskim@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