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2023년 전국체전 대회 상징물 공모

김안선 기자 | 기사입력 2021/05/16 [15:39]

전남도, 2023년 전국체전 대회 상징물 공모

김안선 기자 | 입력 : 2021/05/16 [15:39]

전라남도는 2023년 10월 목포 등 22개 시군에서 열리는 ‘제104회 전국체전 및 제43회 전국장애인체전’에 사용될 대회 상징물을 오는 7월 15일까지 전 국민 대상 공모에 나선다고 밝혔다.

 

공모 대상은 5종 17점으로 ▲두 체전 통합 엠블럼 1점, 마스코트 1점, 구호 1점 ▲전국체전 포스터 2점, 표어 5점 ▲전국장애인체전 포스터 2점, 표어 5점이다. 응모 시 부문별 1인당 2점을 초과할 수 없다.

 

특히 이번 공모 주제는 전남의 전통과 역사, 문화, 비전인 ‘생명의 땅, 으뜸 전남’ 등 개최지인 전남의 브랜드 이미지와 전국체전‧전국장애인체전의 스포츠 정신을 함축적으로 표현해야 한다.

 

응모는 직접 방문 또는 우편으로 하면 된다. 당선작 시상 규모는 총 2천300만 원이다. 부문별 전문가로 구성된 상징물 심사위원회의 공정한 심사를 거쳐 최우수, 우수, 장려 등 총 5종 34점을 선정해 오는 9월 당선작 발표와 함께 시상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전남도 누리집(www.jeonnam.go.kr) ‘고시/공고’의 ‘2023년 전국체전 및 전국장애인체전 상징물 공모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형만 전남도 전국체전기획단장은 “2023년 전국체전과 전국장애인체전의 특색있는 우수 상징물 개발을 위해 전 국민을 대상으로 공모를 하므로 많은 관심 바란다”며 “2023년 생명의 땅, 으뜸 전남에서 열리는 전국체전‧장애인체전이 국민적 관심과 참여 속에 성공적으로 치러지도록 준비에 온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