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적극 대응”

윤철수 기자 | 기사입력 2021/05/02 [14:43]

김천시,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적극 대응”

윤철수 기자 | 입력 : 2021/05/02 [14:43]


김천시는 최근 공공기관, 스포츠시설 등 관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함에 따라, 지난 27일“코로나19 긴급대책 회의 및 호소문”을 발표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하여 지난 29일에는 이창재 김천부시장이 직접 관내 탁구장, 볼링장, 태권도장 등 체육시설과 pc방을 방문하여 시설 대표자 면담 및 이용자에게 방역수칙 준수해 줄 것을 특별히 당부했다.

 

또한, 김천시에서는 각종 교육 프로그램 등은 불가피한 경우를 제외하고 연기 또는 비대면으로 전환했으며, 많은 시민이 이용하는 식품 공중위생업소, 노래방 등의 다중이용시설, 학원, 사회복지시설, 종교시설, 유흥업소 등 코로나 위험지역에 전행정력을 동원하여 방역지침 준수사항을 중점 지도점검하고 있다.

 

앞으로 김천시는 지속적으로 코로나 방역수칙 위반업소 및 마스크 미착용자, 불법영업행위에 대해서는 수시점검을 통하여 과태료를 부과하여 엄중히 대응할 예정이다.

 

이창재 김천부시장은“코로나 장기화로 소상공인과 시민들께서 많이 힘드시지만 빠른 시일 내에 코로나 확산세를 꺾기 위해서는 시민들의 협조가 절실하다”라며 “타지역 방문과 모임 및 행사 자제, 마스크 착용 등 기본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줄 것을 간곡히 당부드린다.”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