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촘촘한 청소년안전망 구축

위기 청소년 특별지원 대상자 심의 선정

구준회 기자 | 기사입력 2021/04/13 [16:56]

군포시, 촘촘한 청소년안전망 구축

위기 청소년 특별지원 대상자 심의 선정

구준회 기자 | 입력 : 2021/04/13 [16:56]

 
 

 

군포시는 위기청소년들에게 생활 유지와 학업을 위한 특별지원을 제공하고 고위기청소년 전담 통합사례관리사를 채용하는 등, 위기청소년 지원을 강화하고 나섰다.

 
군포시는 4월 13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군포시 청소년안전망 운영위원회 위촉식과 1차 운영위를 열어, 위기청소년 특별지원 사업을 논의하고 특별지원 대상으로 15명을 선정해 지원하기로 했다.

 
특별지원은 교육적 선도대상자 중 일탈 예방을 위해 지원이 필요한 청소년이나 보호자없는 청소년 등을 대상으로 생활, 건강, 학업, 자립 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군포시는 지난해 여성가족부의 ‘청소년 사회안전망 강화’를 위한 ‘지자체 청소년안전망팀 선도사업’ 공모에서 전국 9개 지자체와 함께 시범 지자체로 선정되어 다양한 지역자원을 활용해 위기청소년에 대한 발굴·지원·사례관리 등 긴급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위기청소년 통합관리를 위한 청소년안전망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군포시 청소년안전망 운영위원회는 군포시를 비롯해 군포의왕교육지원청, 군포경찰서 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필수연계기관의 관계자와 청소년복지에 대해 지식과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 등 총 12명으로 구성된 청소년지원을 위한 관내 네트워킹 조직이다.

 
군포시 진용옥 생애복지국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와중에도 위기청소년에 대한 관심과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운영위 활성화를 통해 군포시가 아동친화도시에 한발 앞서갈 수 있도록 ‘위기청소년 보호 컨트롤타워’ 역할을 충실히 해서 사각지대 없는 촘촘한 청소년안전망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군포시 청소년청년정책과(031-390-0552)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구준회기자 ds2gtb9@hanmail.net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