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청소원·방호원 휴게시설 개선 추진

오승섭 기자 | 기사입력 2021/04/13 [16:53]

평택시, 청소원·방호원 휴게시설 개선 추진

오승섭 기자 | 입력 : 2021/04/13 [16:53]

 

 평택시(시장 정장선)에서는 청사 내에서 근무하는 청소원·방호원 근로자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쉴 수 있는 작업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난 3월 시청, 직속기관, 출장소 등 9개부서 14개소를 대상으로 ‘청소원·방호원 휴게 시설’에 대해 일제조사를 실시했다.

 
 이번 조사는 작업 공간과 인접한 곳에 휴게시설이 위치했는지의 여부, 근로자수를 고려해 1인당 1㎡ 이상 최소면적 6㎡ 확보 여부, 냉장고·정수기 등 비품 비치여부, 쾌적한 공기 질 확보 여부 등 근로자들이 휴게시설을 이용하는 데에 불편함이 없는지 파악했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대부분 근로자들이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휴게시설의 최소 면적(6㎡) 이상 확보와 필요한 비품이 갖춰져 있었으나, 6개부서 9개소는 시설 노후, 정수기·공기청정기 등 비품이 부족한 것으로 파악돼 예산 확보를 통해 9월까지 단계적으로 휴게시설을 개선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근로자들에게 좀 더 나은 공간에서 편안하게 휴게시간을 갖을 수 있도록 조사한 사항”이라며 “개선이 완료된 후에도 정기적으로 만족도 조사를 통해 휴게시설의 불편사항을 개선해, 근로자들의 피로를 줄일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오승섭기자 ssoh@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