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공영주차장 확충↑… 확보율 130% 목표

공영주차장 1,011면 확충 및 친환경 에너지 인프라 도입

박재근 기자 | 기사입력 2021/03/31 [15:10]

부천시, 공영주차장 확충↑… 확보율 130% 목표

공영주차장 1,011면 확충 및 친환경 에너지 인프라 도입

박재근 기자 | 입력 : 2021/03/31 [15:10]

 
 

 
부천시는 2021년 도심 주차난 해소를 위해 예산 327억 6천만원을 투입해 공영주차장에 총 1,011면을 확충하겠다고 밝혔다.

 
부천시에 따르면 2020년 12월 기준 부천시 자동차 등록현황은 30만7천262대로 매년 연평균 1.63% 증가 추세다.

 
하지만 도시 내 주차장은 여전히 부족해 시민 불편이 가중되는 실정이다.

 
이에 부천시는 올 한해 고리울동굴시장 법원 앞 주차장 고도화 고강동 250-20번지 부천상공회의소 앞 학교·종교·민간시설 부설주차장 개방 공한지 활용 주차장 여유차로 공간 주차장 등 총 1,011면의 공영주차장을 조성하기로 했다.

 
앞으로 단계적으로 공영주차장을 조성해 2020년 현재 103%인 주차장 확보율을 2021년도 107%, 2025년도 120%, 2030년도 130%로 점진적으로 높여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최종 목표 수치인 130%는 시민 주차 편의 확보 및 원활한 주차환경 조성을 위해 국토교통부에서 제시하고 경기도에서도 목표로 하는 최소 확보율이다.

 
또한, 친환경·신재생 에너지를 기반으로 하는 그린뉴딜 정책에 발맞추어 앞으로 조성하는 공영주차장에는 친환경 에너지 인프라인 ‘전기차 충전시설’을 설치하고 옥상층에 ‘태양광 발전시설’을 도입한다.

 
이와 더불어 시민 주차 편의를 위해 ‘주차유도시스템’을 심곡 제1공영주차장, 제2공영주차장 및 법원 앞 공영주차장에 조성한다.

 
이 시스템은 주차장 층별 주차 가능 면수 안내표지판과 주차공간 유무 점멸표시등을 통해 주차공간을 사전에 파악해 편리하고 빠른 주차를 돕는다.

 
부천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체계적이고 지속적으로 공영주차장을 조성해 주차난 및 주민불편을 해소해 나아갈 계획”이라며 “미래 기후변화 및 환경 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그린뉴딜 정책에 발맞춰 전기 충전기 및 태양광 발전시설 등 친환경 시설을 적극 도입하겠다”고 말했다.

 
박재근기자 jgpark@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