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성동구, 소형 스마트쉼터 2개소 확대 설치 운영

성수역4번 출구(04569), 무쇠막 버스정류소(04511)에 신규 설치
폭염 대비를 위한 에어커튼 시범운영으로 냉방기능 강화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4/06/18 [01:10]

성동구, 소형 스마트쉼터 2개소 확대 설치 운영

성수역4번 출구(04569), 무쇠막 버스정류소(04511)에 신규 설치
폭염 대비를 위한 에어커튼 시범운영으로 냉방기능 강화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4/06/18 [01:10]

▲ 성수역4번출구

 

▲ 무쇠막 버스정류소

 


[시대일보=강형구 기자]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지난달 말 소형 스마트쉼터 2개소를 추가 설치하여 총 55개소의 스마트쉼터를 운영한다.

 

이번에 새로 설치한 소형 스마트쉼터는 성수역 4번 출구 앞과 무쇠막 버스정류소에 설치되었으며, 설치를 희망하는 주민의견에 따라 범죄우범지역의 분석, 보도환경 및 유동 인구 등을 고려하여 설치지역을 선정했다.

 

특히 올여름은 기온이 평년보다 높고, 강수량도 많을 것이라는 기상청의 예보가 있어 폭염 대비를 위해 신규 스마트쉼터에 에어커튼를 추가로 설치하여 냉방기능을 강화했다.

 

또한 2024년 상반기 두 차례에 걸쳐 이루어진 이용만족도 조사를 통해 제안된 주민의견을 반영하여 스마트쉼터 내 사이니지(LCD 모니터) UI 개발로 주민이 원하는 주간날씨 정보 제공, 버스 도착 정보 시인성 등을 보완했다.

 

성동형 스마트쉼터는 기본기능은 버스승차대이지만 ▲폭염·한파·대기오염 차단 ▲범죄예방 및 차단 ▲휴식·정보제공 등의 기능을 제공하면서 만남의 장소가 되기도 하고, 위기상황에서의 피난 구원처로도 이용되며 이제는 구민의 일상에서 없어서는 안 될 곳으로 자리잡았다. 2024년 5월 누적 이용자 수는 720만 명을 돌파하고, 2023년 연간 사용 인원은 210만 명에 육박하며 이용만족도는 96%에 달한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성동형 스마트쉼터는 명실상부 성동구의 교통편의 브랜드 시설로써 성동구민의 자랑이다. 앞으로도 성동구민의 안전하고 편안한 일상을 위해 주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포용적이고 주민 친화적인 정책을 개발 개선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