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시어 캐릭터「도리와 보리」 저작재산권 무료 이용 신청… 오늘(17일)부터 개시!

이기호 기자 | 기사입력 2024/06/17 [09:45]

시어 캐릭터「도리와 보리」 저작재산권 무료 이용 신청… 오늘(17일)부터 개시!

이기호 기자 | 입력 : 2024/06/17 [09:45]

▲ 도리와 보리(DORI & BORI)     

 

[시대일보=이기호 기자]부산시(시장 박형준)는 부산시어(市魚) 고등어 캐릭터인 '도리와 보리'의 저작재산권 무료 이용 신청을 이달 17일부터 접수한다고 밝혔다.

 

‘도리와 보리’는 부산시어인 고등어 관련 산업의 부가가치를 증대하고 시민에게 더욱 친숙하게 접근하고자 지난 2022년 캐릭터 공모전을 통해 탄생한 부산시어 대표 캐릭터다.

 

제20회 부산국제수산엑스포(EXPO)에서 첫선을 보인 바 있다.

 

'도리와 보리'의 저작재산권 개방사업은 시 소재 수산업 연관 분야의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도리와 보리'를 활용해 수익사업을 할 수 있도록 저작재산권 이용을 허락하는 사업으로, 지난해부터 시행하고 있다.

 

부산지역 수산업 연관 기업·소상공인의 제품에 ‘도리와 보리’ 캐릭터를 활용한 상품을 제작하고 판매함으로써, 시민 접근성을 높이고 부산시어를 널리 알려 수산업 관련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저작재산권 무료 이용 대상은 부산시에 본사를 둔 수산업 연관 중소기업 또는 소상공인으로, 17일부터 11월 29일까지 신청서 및 관련서류를 구비해 시 수산진흥과(부산광역시 중앙대로 1001, 18층 수산진흥과)로 방문 제출하면 된다.

 

이용신청서와 캐릭터 이용계획서, 사업자등록증, 중소기업(또는 소상공인) 확인서, 납세증명서를 방문 제출 후 시 내부 검토를 거쳐 제출서류에 대한 이용 허락이 결정되면 이용약관에 서명하게 된다.

 

이용 허락이 결정되면, 최초 이용 기간은 2년이다. 기간 연장을 원하는 경우 이용 허락 기간 종료 30일 전까지 시에 서면으로 기간 연장 신청을 할 수 있으며, 연장 횟수에는 제한이 없다.

 

신청서 서식은 시 누리집 내 통합 공지사항 게시판(www.busan.go.kr/nbnews)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시는 이번 저작재산권 개방사업이 부산의 시어 고등어를 알리고 수산업 관련 산업의 경제 활성화 목적으로 추진되는 만큼, 선량한 풍속 기타 사회적 질서에 어긋나는 제품 이외에는 '도리와 보리' 캐릭터를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검토한다는 계획이다.

 

김병기 시 해양농수산국장은 “'도리와 보리' 캐릭터를 통해 부산시어(市魚)인 고등어를 시민들에게 널리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부산지역 수산업 연관 중소기업·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이번 무료 이용사업에 많은 관심과 신청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부산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