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성동구, 2024년 상반기 주민소리단 정례회의 개최

지난달 28일 파워스탠드 교육장 및 성수동 일원에서 진행,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창의적 아이디어 발산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4/06/12 [20:58]

성동구, 2024년 상반기 주민소리단 정례회의 개최

지난달 28일 파워스탠드 교육장 및 성수동 일원에서 진행,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창의적 아이디어 발산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4/06/12 [20:58]
 

▲ 성동구 주민소리단 2024년 상반기 정례회의 모습

 


[시대일보=강형구 기자]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지난 5월 28일 2024년 상반기 성동구 주민소리단 정례회의를 개최했다.

 

성동구는 일상의 문제를 함께 발굴하고 제안하는 주민정책 모임인 ‘주민소리단’을 구성하여 운영하고 있다. 2022년 7월 제2기 주민소리단 발대식을 갖고 활동을 하고 있으며, 정례회의와 현장 탐방 등을 통해 의제를 발굴하고 리빙랩을 진행하여 정책화를 추진해 왔다.

 

이번 정례회의는 기존의 회의 진행 방식과는 달리 회의실을 벗어나 여행을 테마로 하여 진행했다. 언더스탠드애비뉴와 서울숲, 성수동에 위치한 헤이그라운드와 공간 와디즈를 하나의 여행코스로 연결하여 다양한 리빙랩 사례를 공유하고, 강의 중간 아이스브레이킹을 위한 소공연도 진행했다. 5월의 봄소풍처럼 진행된 이번 정례회의에 단원들도 더욱 적극적으로 임하는 모습이었다.

 

이번 회의에서는 안전통학로 조성, 복지사각지대 중장년 일자리 창출, 세대가 소통할 수 있는 프로그램 운영 등 다양한 의제들이 제시되었으며, 향후 생활연구단을 구성하여 정책화를 위한 리빙랩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구민들의 생활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할 수 있도록 생활 속 문제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정책화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