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강동구 고덕비즈밸리에 ㈜선엔지니어링 종합건축사무소 입주

지역사회 공헌에 앞장…건축자재 도서관 조성해 구민 이용 가능
현재 12개 기업 입주완료, 내년까지 대부분의 기업 입주 예정…강동의 브랜드 가치 높일 것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4/06/12 [20:48]

강동구 고덕비즈밸리에 ㈜선엔지니어링 종합건축사무소 입주

지역사회 공헌에 앞장…건축자재 도서관 조성해 구민 이용 가능
현재 12개 기업 입주완료, 내년까지 대부분의 기업 입주 예정…강동의 브랜드 가치 높일 것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4/06/12 [20:48]

▲ ㈜선엔지니어링 종합건축사무소 신사옥

 

▲ ㈜선엔지니어링 종합건축사무소 신사옥(도서관)

 

▲ 고덕비즈밸리 조성 현장(2024. 5월)

 


[시대일보=강형구 기자]강동구(구청장 이수희)는 고덕비즈밸리에 ㈜선엔지니어링 종합건축사사무소가 12번째로 입주했다고 12일 밝혔다.

해당 기업은 건축설계, 감리(CM), 엔지니어링, 건설사업분야 등 사전 기획부터 준공 후 지원까지 종합적인 관리를 선도하는 건축설계 회사로서 청주에 본사를 두고 있다가 올해 4월 서울사무소를 고덕비즈밸리 신사옥 ‘S-Ground‘로 이전하였다.

특히, ㈜선엔지니어링은 건축설계의 노하우를 활용해 사옥 내 건축자재 도서관을 마련하는 등 지역사회 공헌에 앞장서고 있다. 건축자재 도서관은 강동구민과 선엔지니어링 임직원을 포함해 주변 기업 임직원 모두 편하게 이용할 수 있으며, 건축자재 전시 및 다양한 건축‧공간 이벤트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고덕비즈밸리는 2022년 7월 KX그룹 입주를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9개 기업이 입주했고, 올해 3개 기업 입주, 7개 기업이 입주를 준비 중이다. 또한, 2025년에는 서울시 최초로 이케아를 포함하는 대형복합시설과 대부분의 기업들이 입주할 것으로 예상되어 일자리 창출을 비롯해 지역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조정숙 일자리정책과장은 “고덕비즈밸리는 강동의 랜드마크로서 브랜드 가치를 높일 것”이라며 “앞으로도 강동구와 입주 기업이 동반 성장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강동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