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논산시, 농업소득 솔루션‘딸기 LED 단동형 다단재배’시범사업 평가

농업인 소득을 위한 끈질긴 연구의 산물...이상無

박봉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5/22 [15:41]

논산시, 농업소득 솔루션‘딸기 LED 단동형 다단재배’시범사업 평가

농업인 소득을 위한 끈질긴 연구의 산물...이상無

박봉규 기자 | 입력 : 2024/05/22 [15:41]
본문이미지

▲ 딸기 LED 단동형 다단재배를 둘러보는 백성현 시장.    

 

[시대일보=박봉규 기자]논산시(시장 백성현)가 지난 21일 농업인의 소득 보장을 위해 고심 끝에 개발한‘딸기 LED 단동형 다단재배’시범사업 평가회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부적면 신교리에서 열린 평가회 현장에는 백성현 논산시장을 비롯해 딸기 재배농업인과 관심 농업인 약 100여 명이 참석해 해당사업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단동형 다단재배는 이름 그대로 단동형 시설하우스(660㎡)에 다단형(2단, 3단)형태로 딸기를 정식하는 방법이다. 기존의 다단재배의 경우 하단 부분의 광량이 부족해 하단부분의 개체가 생육이 부족한 한계가 있었으나, ‘딸기 LED 단동형 다단재배’는 LED/난반사필름(타이벡)을 적용해 이러한 문제점을 극복토록 하였다.

 

결과적으로 공간의 절약으로 동일 면적 168%이상의 수확량을 거둘 수 있도록 하는 것은 물론, 생활형 스마트팜과 결합해 에너지 절감형 냉난방 시설과 내부 습도 조절 장치 등으로 저비용으로 환경관리가 가능하다는 장점까지 가져오게 된다.

 

오늘 평가회는 이와 같은 ‘딸기 LED 단동형 다단재배 생활형 스마트팜’의 2년 차의 성과를 눈을 직접 확인하는 자리였으며, 시는 해당 재배방법이 농업선진국인 네덜란드 및 일본의 딸기 생산량 보다 30-40% 가량 높은 생산성을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향후 2025년 지속적인 사업 추진을 통해서 지역여건에 맞는 단동형 스마트 다단재배기술을 적극적으로 보급할 계획이다.

 

백성현 논산시장은“딸기 LED 단동형 다단재배 생활형 스마트팜은 생산비를 절감하고, 우수한 딸기를 대량으로 생산할 수 있는, 수지 맞는 농업의 산업화를 가능하게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덧붙여, “결국 논산의 딸기는 세계를 재제패할 것이다. 그러기 위해서는 이러한 첨단기술을 습득할 농업인의 전문적 역량함양도 필수적이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논산시는 최근 딸기 청년창업농 스마트팜 농장이 신규로 늘어남에 따라 논산시농업기술센터에서 “딸기농업대학”, “스마트팜교육”, “딸기스마트심화과정”, “딸기 상설교육”, “찾아가는 지역별 딸기 출하단체 NetworkDay 현장 컨설팅 교육”을 연간 120회 과정에 걸쳐 진행해 딸기 농업 전문가 양성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논산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