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안전한 동작, 폭우․폭염 대비 철저ⵈ여름철 종합대책 추진

▲수방 ▲폭염 ▲안전 ▲보건 등 4개 분야별 세부 대책 마련 ⵈ10월까지 5개월간 가동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4/05/16 [22:28]

안전한 동작, 폭우․폭염 대비 철저ⵈ여름철 종합대책 추진

▲수방 ▲폭염 ▲안전 ▲보건 등 4개 분야별 세부 대책 마련 ⵈ10월까지 5개월간 가동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4/05/16 [22:28]


[시대일보=강형구 기자]동작구(구청장 박일하)가 여름철에 발생하는 각종 재해와 안전사고에 철저히 대비하기 위한 ‘2024년 여름철 종합대책’을 본격 가동한다고 16일 밝혔다.

ㅇ 구는 오는 10월까지 5개월간 ▲수방 ▲폭염 ▲안전 ▲보건 등 4개 분야에서 주민의 생명․재산 보호에 중점을 두고 행정력을 집중한다.

 

□ 먼저, 구청장을 본부장으로 한 풍수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조직해 빈틈없는 수해 안전망 구축에 나선다. 본부는 13개 반 97명으로 구성되며, 비상단계 별 24시간 근무 체제를 유지한다.

ㅇ 구는 강우 상황에 따라 보강(주의), 비상 1~3단계로 세분화하고 모니터링, 상황전파, 현장 복구 등 신속한 대응에 나선다.

ㅇ 올해부터 예비 보강 단계를 신설해 예기치 못한 집중호우에 대비하고, 상습 침수지역에 자율․신속 대응을 위한 동네 수방거점을 운영해 빗물받이 전담 관리하고, 수방 자재를 배치토록 한다.

 

□ 앞서 구는 올해 2월부터 수해 취약 지역과 방재시설물을 포함한 514개소를 대상으로 현장점검을 진행했으며, 침수취약지역의 하수관로 50㎞ 및 빗물받이 1.5만 개를 준설하는 등 사전 예방체계를 한층 강화했다.

 

□ 또한, 구는 일찍 찾아온 더위로부터 구민을 보호하기 위해 ‘무더위쉼터 그늘막’ 140개소를 지난달 말부터 조기 가동 중이며, ▲경로당 ▲동 주민센터 ▲도서관 등을 활용한 무더위 쉼터 165개소를 전역에 마련한다.

 

□ 아울러 폭염에 취약한 계층을 보호하기 위해 독거어르신 중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대상자 1,051명에게 안부를 주기적으로 확인하고, 온열질환 사고 예방을 위한 행동 요령 교육 등을 실시한다.

ㅇ 현장 및 동별순찰반이 주 1회 이상 거리를 순찰해 노숙인을 돌보고, 지역 내 건강 위험군 등 844명을 선정해 방문간호사 31명과 건강주치의팀 5명이 중심이 돼 관리한다.

 

□ 각종 중대 재해 예방을 위해 ▲관내 공원 유지관리 ▲하수도 빗물받이 준설공사 ▲보도 유지보수공사 등 구에서 시행하는 모든 공사․용역과 공공건축건립을 대상으로 한 현장점검을 추진해 만전을 기한다.

ㅇ 점검 시에는 집중호우 및 태풍에 대비해 ▲토사붕괴 ▲감전사고 ▲질식사고 ▲침수사고 ▲시설파손 관련 사항에 중점을 둔다.

 

□ 이외에도 ▲감염병 예방을 위한 비상방역체계 운영 ▲식품위생업소 집중점검 ▲여름철 수질관리 등에도 총력을 다할 예정이다.

 

□ 박일하 동작구청장은 “구민 모두가 안전하고 시원하게 여름나기를 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해 종합대책을 빈틈없이 추진하겠다”라며, “앞으로도 구는 구민들에게 큰 힘이 될 수 있는 든든한 지원군이 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동작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