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더불어민주당 안양동안을 이재정 국회의원 후보, 허위사실공표 혐의로 심재철 등 관계자 전원 고발 완료

최봉문 기자 | 기사입력 2024/04/02 [15:12]

더불어민주당 안양동안을 이재정 국회의원 후보, 허위사실공표 혐의로 심재철 등 관계자 전원 고발 완료

최봉문 기자 | 입력 : 2024/04/02 [15:12]

[시대일보=최봉문 기자]더불어민주당 안양동안을 이재정 국회의원 후보는 4월 2일 안양 동안경찰서에 공직선거법 위반(허위사실공표) 혐의로 심재철 후보를 비롯한 허위사실유포에 관련된 국민의 힘 관계자 전원에 대한 고발조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민주주의의 축제라 불리는 선거는 공명하고 정대한 정책선거로 유권자의 선택을 받아 마땅하다. 그러나 심재철 후보는 지난 2020년 국회의원 선거 당시에도 이재정 후보를 상대로 갖은 고발과 네거티브로 일관했으나 모든 고발 건이 무혐의 처분을 받았으며, 이재정 후보는 단 한 건의 고소고발 없이 정책선거로 일관하여 많은 시민들에게 대조되는 선거운동이라는 평을 받은 바 있다.

 

이번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역시 심 후보는 국회 기자회견, 시청 합동기자회견 등으로 허위사실을 포함한 흑색선전에 매진했다. 정책과 비전을 설명하는 것은 등한시한 채, 유튜브 본사에서 ‘허위사실 및 명예훼손에 대한 법적 검토 후 차단’되어 확인조차 불가한 3류 ‘찌라시성 영상’을 미상의 방법을 획득하여 자극적인 영상만을 편집한 후 유세차에 트는 무차별적인 허위사실 유포를 연일 자행하고 있다.

 

이처럼 안양동안을 국회의원 선거를 흑색선전과 네거티브로 몰고 가는 심 후보의 행위에 대다수의 동안구 시민은 ‘6선에 눈이 멀어 다선 국회의원의 명예도, 인간으로서의 양심도 저버린 모습’이라며 눈살을 찌푸렸다.

 

이재정 후보는 “먼저 민주주의의 축제인 선거과정에 있어 법적절차를 밟는 것에 대해 안양동안을 시민 여러분께 송구하다”며, “매 선거마다 저질 네거티브로 유권자의 눈과 귀를 흐리려는 심재철 후보를 안양동안을 시민이 절대 용서하지 않을 것이며 이번 사안과 관련된 전원을 고발조치 한 만큼 사법기관에서 명명백백하게 진실을 밝혀 엄중한 심판이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재정 후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