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일보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홈으로
 
PDF신문 | 정기구독 | 기사제보 | 광고문의

2018-08-16 04:15
 

포토뉴스 PhotoNews
 
오늘 입추, 영글어가는 수세미




절기상 입추인 7일 경남 거창군 가조면 가남정보화마을의 수세미 터널에서 두 모자가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임완중기자 wjlim@sidaeilbo.co.kr
<▲이전기사> 폭염과 가뭄, 메말라가는 금강
<▼다음기사> 영상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