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일보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홈으로
 
PDF신문 | 정기구독 | 기사제보 | 광고문의

2018-08-16 04:10
 

1면 Front Page
 

전남도-GS칼텍스, 2조6000억 MFC시설 투자협약 (2018-08-10)
9일 협약식…여수산단에 에틸렌 70만톤 등 생산시설 건립
2020년 상업가동 목표…설비 가동시 500명 이상 고용창출



여수국가산업단지 내 연간 에틸렌 70만 톤, 폴리에틸렌 50만 톤 등을 생산할 수 있는 GS칼텍스 올레핀 생산시설 건립이 본격화된다.
여수시(시장 권오봉)에 따르면 9일 오후 GS칼텍스 본관에서 2조6000억 원 규모의 GS칼텍스 올레핀 생산시설(MFC·Mixed Feed Cracker) 투자협약식이 열렸다.
투자협약은 권오봉 여수시장과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김형국 GS칼텍스㈜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권오봉 시장 등은 이날 GS칼텍스가 2022년 MFC시설 상업가동을 목표로 2조6000억 원을 투자하는 협약서에 서명했다. 또 투자과정에서 지역인재 채용, 지역생산품 구매, 지역기업 이용 등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GS칼텍스의 올레핀 시장 진출은 지난 3월 알려졌다. 당시 GS칼텍스는 여수산단 제2공장 인근 43만㎡에 연간 에틸렌 70만 톤, 폴리에틸렌 50만 톤 생산규모의 MFC시설을 건립하겠다고 발표했다.
GS칼텍스의 투자는 설비기간 연인원 260여만 명 이상의 일자리 창출과 1조 원 상당의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 등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설비가 본격 가동되면 500명 이상의 고용창출도 전망된다.

이현연기자 hylee@sidaeilbo.co.kr
( 이현연기자 hylee@sidaeilbo.co.kr )
<▲이전기사> 김동연 자영업자 대책 내주 발표…임대차보호 대상 ↑↑
<▼다음기사> 외교부 北석탄반입 의혹 관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