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일보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홈으로
 
PDF신문 | 정기구독 | 기사제보 | 광고문의

2018-07-21 14:43
 

사회 Society
 

휴대전화 이용자 10명 중 9명 (2018-07-13)
“5G 잘 모른다”




차세대 이동통신 5G가 내년 3월 상용화될 예정이지만 국내 휴대전화 이용자 대다수는 5G에 대해 잘 모르는 것으로 조사됐다.
12일 컨슈머인사이트가 발표한 상반기 이동통신 기획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4월 전국 14∼64세 휴대전화 이용자 3천690명을 대상으로 이메일 설문조사를 한 결과 86%가 "5G 서비스를 잘 모르거나 처음 들어본다"고 답했다. "구체적으로 안다"는 응답은 작년보다 4%포인트 늘어난 14%에 불과했다.
5G 이용 의향도 높지 않았다. 출시되면 적극적으로 이용하겠다는 비율은 18%에 불과했고, 49%는 주변 평가를 보고 이용하겠다고 답했다. 33%는 현재 LTE도 충분해 비용을 더 내면서까지 이용할 생각은 없다고 했다.
5G 서비스를 가장 잘할 것으로 기대되는 이동통신사는 SK텔레콤[017670](36%), KT[030200](27%), LG유플러스[032640](9%) 순으로 조사됐다. SK텔레콤은 작년보다 5%포인트 감소했지만, KT는 6%포인트 상승했다. KT가 평창동계올림픽 파트너로 5G를 적극 홍보한 결과로 풀이된다.


<▲이전기사> 온열질환자 1주사이 3배로 급증…50대 이상이 84%
<▼다음기사> 부산 교통사고 사망자 수 감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