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일보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홈으로
 
PDF신문 | 정기구독 | 기사제보 | 광고문의

2018-07-23 12:56
 

지방종합 Regions
 

순창군, 구림면 작은 도서관 개관 (2018-04-16)
165㎡ 규모 지역 문화 창작소 역할 기대

순창 구림면 아이들이 순창읍까지 가지 않아도 읽고 싶은 책을 마음껏 읽을 수 있는 길이 열렸다.
군은 지난 13일 구림면 운암리 작은도서관에서 개관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으며, 구림면 작은도서관은 순창군의 면 지역에서는 동계면 작은 도서관 이후 두 번째로 문을 연 도서관이며, 특히 면지역 작은도서관은 아이들 뿐 아니라 지역 주민들이 함께 모여 책도 읽고 이야기도 나누는 문화 사랑방으로서의 역할도 해내고 있어 구림면민들이 거는 기대도 크다.
실제 이번에 문을 연 구림면 작은 도서관에는 서가와 열람공간은 물론 주민들을 위한 모임 공간, PC 활용 공간 등, 통합공간으로 조성되어 성인들의 여가 문화 활용 장소로도 손색이 없으며, 운암리 복지관 2층에 165㎡규모로 들어섰으며 서가 21개에 도서 9천권을 소장하고 있으며, 이번 도서관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추진한 작은도서관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돼 추진했으며, 국비 7천만 원을 포함 총 1억 6천만 원이 투자됐으며, 특히 운영은 구림면주민자치위원회에서 위탁 운영함으로써 지역민의 의견이 잘 반영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날 개관식에는 황숙주 군수와 김종섭 군의회의장, 최영일 도의원, 전라북도 구형보 문화예술과장, 구림면기관단체장 및 구림면민 150여 명이 참석해 작은도서관 개관을 축하했다.
황숙주 군수는 기념사를 통해 “구림면에 작은 도서관이 문을 열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 면서 “작은 도서관이 구림면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고 주민들의 여가 활용은 물론 문화사랑방으로서 역할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으며, 한편 군은 올해 쌍치면 쌍계리 커뮤니센터 내에 3억 3천만 원을 투자해 면지역 세 번째 작은도서관을 건립해 도서관 접근성 향상과 농촌지역 정주여건 개선에 나설 계획이다.

이인식기자 isi@sidaeilbo.co.kr
( 이인식기자 isi@sidaeilbo.co.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