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일보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홈으로
 
PDF신문 | 정기구독 | 기사제보 | 광고문의

2018-07-23 12:47
 

1면 Front Page
 

F-35A 스텔스 전투기 1호기 출고 (2018-03-30)
2021년까지 40대 작전배치…“은밀침투 능력·전쟁억제에 기여”

최첨단 스텔스 성능과 우수한 전자전 능력을 갖춘 대한민국의 F-35A 스텔스 전투기 1호기가 출고됐다.
대한민국 공군에 인도될 F-35A 1호기는 28일(현지시간) 오전 10시 미국 텍사스주 포트워스의 록히드마틴사 최종 조립공장에서 열린 출고식에서 처음으로 공개됐다.
1호기를 포함해 올해 생산되는 6대의 F-35A는 국내에서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미국 애리조나주 루크기지에 파견 중인 한국군 조종사와 정비사들의 교육훈련에 동원된다.
우리 공군에 따르면 내년 3월에 국내로의 첫 인도가 이뤄질 예정이며, 2021년까지 모두 40대가 공군기지에 작전 배치된다.
F-35A 1호기 출고는 우리나라가 처음으로 적의 레이더에 포착되지 않는 스텔스 능력을 갖춘 전투기를 보유해 대북 억지력을 크게 보강한다는 의미가 있다.
송영무 국방장관은 이날 영상 메시지를 통해 "최첨단 스텔스 기능과 항전 장비를 갖춘 대한민국 F-35A 1호기가 출고되는 뜻깊은 날"이라면서 "한미 공군의 연합작전 능력과 우리 공군의 지상작전 지원능력을 발전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마릴린 휴슨 록히드마틴 회장은 축사에서 "무적의 5세대 전투기 F-35A를 한국에 제공하게 돼 자랑스럽다"면서 "F-35A는 우리 동맹국이 함께할 때 더 안전하고 장래가 밝다는 것을 상기시켜주는 힘의 상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출고식에는 한미 국방부와 방위사업청, 공군, 업체 관계자 등 450여 명이 참석했다.
한국 측에서 국회 국방위의 김학용(자유한국당) 위원장과 더불어민주당 이철희 간사·이종걸 의원, 한국당 경대수 간사와 정진석 의원 등 국방위원들과 서주석 국방차관, 이성용 공군참모차장(중장), 강은호 방위사업청 사업관리본부장 등이 참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