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일보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홈으로
 
PDF신문 | 정기구독 | 기사제보 | 광고문의

2018-02-20 07:09
 

인천 Incheon
 

강화군, 독수리연(鳶) 띄워 AI 차단! (2018-02-14)

강화군(군수 이상복)은 현재 사육 중인 대규모 가금농가 22곳에 독수리 연을 설치했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군은 지난 1월말 경기 화성 및 평택 산란계 농장에 이어 최근 천안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AI가 발생함에 따라 북상하는 철새로 인한 AI 전파 외부 위험요인을 사전에 차단하겠다는 방침이다.
이는 최근 야생조류 분변 등에서 AI 항원이 지속적으로 검출되고 있고, 고병원성 AI가 주로 겨울철에 발생하는 등 철새로 인한 AI 전파가 의심되는 만큼 철새의 천적인 독수리 모양의 연을 띄워 가금농장으로 철새 접근을 차단하기 위한 것이다.
군은 AI 질병 차단을 위해 강화대교와 초지대교에 거점소독시설을 운영하고 있으며, 또한 광역방제차량을 이용해 철새도래지와 대규모 가금 농가에 방역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외에도 소규모 가금 농가 소독을 위해 공동방제단을 운영하는 등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강화군 축산관계자는 "AI 차단은 지자체의 노력도 중요하지만 가금농가의 자율방역 실천이 더욱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특히, 설 연휴 기간 중 고향 방문 시 축산농가와 철새도래지 방문을 자제하고 의심증상축이 발견되면 군청 상황실(☎032-930-4535)로 즉시 신고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기태기자 gtkim@sidaeilbo.co.kr
( 김기태기자 gtkim@sidaeilbo.co.kr )
<▲이전기사> 옹진군, 설 대비 화재취약시설 안전점검
<▼다음기사> 서구, 일자리 안정자금 현장 홍보 캠페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