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일보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홈으로
 
PDF신문 | 정기구독 | 기사제보 | 광고문의

2018-01-24 12:29
 

사회 Society
 

새해에도 기름값 ‘고공행진’…23주 연속 상승 (2018-01-08)

새해에도 기름값 상승세가 꺾이지 않고 있다.
6일 한국석유공사 유가 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월 첫째 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1.8원 오른 리터(ℓ)당 1천544.9원을 기록, 무려 23주 연속 올랐다.
경유 가격도 전주보다 1.8원 상승한 ℓ당 1천337.0원으로 집계됐다. 24주 연속 상승세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판매가격이 전주 대비 2.3원 오른 1천513.3원, 경유는 2.1원 상승한 1천305.6원으로 가장 낮았다. 최고가는 SK에너지 제품이었다.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1.2원 오른 1천566.9원, 경유 가격은 1.1원 상승한 1천359.6원을 나타냈다.
지역별로는 제주 지역 휘발유 가격이 다른 지역과 달리 전주보다 12.2원 내린 1천600.2원을 기록했다.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휘발유 가격은 1천639.1원(1.4원↑)으로 전국 평균 가격보다 94.2원이나 높았다.
경남 지역 휘발유 가격은 1천524.9원으로 전주보다 1.9원 올랐지만, 전국에서 가장 낮은 수준을 유지했다.
한국석유공사는 "주요국 경제 지표 개선, 미국 원유 재고 감소, 미국 정제 부문 수요 증가, 이란의 지정학적 리스크 증가 등으로 국제유가가 소폭 상승함에 따라 국내 유가는 강보합세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이전기사> 베트남 딘띠엔황中과 자매결연
<▼다음기사> 경기도 5년 연속 AI 발병에 골머리…보상비만 1천700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