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일보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홈으로
 
PDF신문 | 정기구독 | 기사제보 | 광고문의

2017-10-20 14:03
 

지방종합 Regions
 

순창군, 팔덕면에 승마장 공식 개장 (2017-10-13)
강천산~고추장 민속마을 잇는 관광코스 본격화

순창군 승마장이 지난 12일 본격 개장해 군민 여가선용은 물론 고추장민속마을과 강천산을 잇는 새로운 관광자원으로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보인다.
팔덕면 구룡리 5-1번지 일원에 조성된 순창군 승마장은 19,735㎡규모에 실내ㆍ외 마장 마사와 사무실 등을 갖췄으며 2015년 9월 착공해 지난해 10월 완공됐다.
부지매입비를 포함해 총 57억 원이 투입된 사업이며, 강천산일원~승마장~고추장민속마을을 잇는 체류형 관광코스 개발로 500만 관광객을 유치하고 군민들의 건전한 여가선용을 위해 만들어졌다.
이번 체류형관광코스는 해마다 100만 명 이상이 방문하는 강천산과 최근 발효소스토굴 미디어 아트 사업으로 관광객이 증가하고 있는 고추장 민속마을에 승마장체험을 더해 하루 이상 관광코스를 만드는 시스템이다.
특히 승마장 인근에 축산진흥센터도 본격 운영될 예정이어서 먹거리가 가미된 시너지 효과에도 기대가 모아지고 있으며, 또 강천산 일원에 수 체험센터 등 관광개발사업이 본격화 되고 있는 점도 500만 관광객 실현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는 대목이다.
또 전주와 광주 등 인근 대도시에서 차량으로 30~40분 내에 위치한 지리적 이점도 운영상 강점으로 평가되고 있으며, 이와 관련해 지난 12일 팔덕면 구룡리 순창군 승마장 실내에서는황숙주 군수를 비롯해 김종섭 군의회 의장 및 군 의원, 최영일 도의원, 한국농수산대학교 양재혁 말산업학과장, 전주기전대학교 박영재 교수, 전라북도 체육회 최형원 사무처장 등 초청인사와 승마관계자, 주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장식이진행됐으며, 이날 행사는 비월공연 등 식전공연과 경과보고, 축하테이프 커팅, 마상무예 시연 순으로 진행됐다.
황숙주 군수는 “최근 승마인구의 확대에 따라 승마가 생활스포츠로 정착 되면서 승마수요가 점차 증가하고 있다” 면서 “광주나 전주 등 인근 도시의 승마레저 인구 유치는 물론 군민들이 여가시간을 보내고 아이들이 체험할 수 있는 생활 속 승마장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으며, 군은 말 관리를 위한 전문인력과 마필관리원 등 인력을 충원하고 말 9필을 들여와 훈련을 실시하는 등 운영 준비를 마쳤으며 13일부터 관내 초등학교 학생 226명을 대상으로 학생 승마체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인식기자 isi@sidaeilbo.co.kr
( 이인식기자 isi@sidaeilbo.co.kr )
<▲이전기사> 완주산단, 근로자 주민 화합 무대 꾸민다
<▼다음기사> 58개소에 디지털 피아노 60대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