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일보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홈으로
 
PDF신문 | 정기구독 | 기사제보 | 광고문의

2017-12-13 14:39
 

지방종합 Regions
 

걷고 싶은 섬, 메밀꽃 축제 14일 개막 (2017-10-13)
진도군 관매도에서 ‘가을꽃의 향연’

진도군 관매도 가고 싶은 섬 추진위원회가 주최·주관하는 ‘2017 가고 싶은 섬 관매도 메밀꽃 한마당 축제’가 오는 14일(토)부터 1박2일간 다도해 해상 국립공원인 진도군 조도면 관매도 일원에서 열린다.
메밀꽃 축제는 농업경관자원인 메밀을 주제로 23ha 규모로 조성된 관매도 일대에서 펼쳐지고 누구나 축제를 즐길 수 있다. 체험마당, 장터마당 등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체험마당은 메밀 음식 시식회로 매밀묵과 메밀 떡과 과자 만들기 등이 열리며, 윷놀이와 재기차기 등 관광객들과 하나되는 전통 민속놀이 등이 펼쳐진다.
장터마당에서는 청정 조도면 관매도에서 생산된 톳과 미역 등 지역 농산물 판매를 위한 로컬푸드 장터 등이 운영된다. 또 축제 참여자들에게는 메밀가루와 메밀차 등이 무료로 제공된다.
‘가고 싶은 섬 메밀꽃 한마당 축제’는 지역별 특색 있는 작물 재배와 관매 8경 등 마을경관보전 활동을 통해 어촌의 경관을 아름답게 형성하고 이를 지역축제와 연계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해 관광객 500만명을 유치하기 위해 개최된다.
진도군 조도면에 속해 있는 국립공원 1호 명품마을인 관매도는 진도항(팽목항)에서 여객선으로 1시간 30분 정도 소요되는 아름다운 섬으로 마을 곳곳에 민박이 있어 편안한 숙식도 가능하지만 캠핑, 트레킹, 여행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올 가을 누구나 한번쯤은 찾아가 볼 만한 섬이다.
특히 지난 2015년 전라남도 가고 싶은 섬으로 선정된 관매도 해변에서 감상할 수 있는 아름다운 석양은 독특한 섬의 가치를 한층 돋보이게 만드는 장관으로 섬 여행객들에게 널리 알려져 있다.
진도군 관광문화과 관계자는 “이번 축제에 준비된 볼거리, 체험거리, 먹거리 등 풍성한 프로그램을 통해 일상에 지친 관람객들이 힐링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가을꽃 천지 청정지역 조도면 관매도에서 추억의 가을여행에 함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허권준기자 hkj1004hanmail.net
( 허권준기자 hkj1004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