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일보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홈으로
 
PDF신문 | 정기구독 | 기사제보 | 광고문의

2017-12-13 14:39
 

지방종합 Regions
 

안양시, 자율주행자동차 상용화 본격 시동 (2017-10-13)

안양시(시장 이필운)는 지난 11일 자율주행자동차 산업의 선두지위 확보를 위해 세계적 측량전문기업인 일본 파스코(PASC0) 및 한국총판인 (주)유원지리정보시스템과 고정밀 지도 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안양시청에서 내비산교를 거쳐 한가람 삼성아파트까지 이어지는 2.3㎞ 구간의 고정밀 지도를 제작해 지자체 최초로 자율주행자동차 시험운영을 할 수 있는 구간 조성의 기초를 마련한다.
자율자동차 운행을 위해서는 반드시 고정밀 지도가 필요하며 고정밀 지도는 위치정확도가 ㎝ 단위이며 도로정보를 차선 단위로 관리해 차선 단위에서의 경로검색이나 정체, 도로공사 정보 등을 파악할 수 있다. 오차 범위는 10㎝로 기존 지도보다 10배 이상 정확하다.
이필운 안양시장은 "이번 협약이 우리나라 자율주행자동차 산업 발전의 초석이 되길 바라며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등 정보통신기술 융합 분야에 적극적으로 투자하고 지원해 이미 시작된 제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지자체로 자리 잡겠다"고 말했다.

박영숙기자 pys-8471@hanmail.net
( 박영숙기자 pys-8471@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