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일보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홈으로
 
PDF신문 | 정기구독 | 기사제보 | 광고문의

2017-11-25 01:30
 

지방종합 Regions
 

아버님! 외국인 며느리가 밥상차렸어요 (2017-06-19)

영암군, 다문화가족 지역민과 소통의 장

영암군(군수 전동평)에서는 다문화가족의 안정적인 정착과 가족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영암군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삼호읍 소재)에 다문화가족지원 위탁사업을 실시, 다문화가족에게 생활정보제공, 교육지원 등 종합적인 서비스를 추진, 지역사회와 네트워크 강화를 통해 지역민과 소통의 장을 마련토록 지원하고 있다.
영암군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이하 센터)에서는 지난 6월13일(화)에 결혼이민자들이 직접 출신국의 요리를 만들어 다문화가족 부모님들과 지역 어르신들께 점심식사를 대접하는 행사를 삼호읍 삼호종합복지회관에서 가졌다.
이번 행사에는 영암군(군수 전동평)이하 영암군 산하 관계직원, 사단법인 대한노인회 영암군삼호읍분회장(박장근), 다문화가족 부모님을 비롯한 가족구성원, 지역 어르신 등 150여명이 함께하여 소통과 화합의 장 마련은 물론, 지역민으로 하여금 다문화가족과 외국인 주민 등에 대한 인식개선 등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번 영암군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아버님!어머님! 외국인 며느리가 밥상차렸어요.”는 지난 4월 6일부터 4일간 실시된 ·2017 영암왕인문화축제·기간 동안 다문화음식 판매부스를 운영하여 판매수익금의 일부와 후원금을 활용하여 베트남(쌀국수볶음), 중국(만두), 일본(다코야키), 태국(쌀국수), 우즈베키스탄(양고기볶음밥), 한국(돼지고기 수육, 떡) 등의 음식이 차려졌으며 2015년부터 3년째 실시하고 있는 행사이다. 또한 이날 식사 후 부대행사로 결혼 이민자들의 네일아트 봉사활동도 이어졌다.
행사에 참석한 어르신들은 다문화음식을 거부감 없이 맛있게 드셨으며 한 어르신은 “자식들과 떨어져 혼자 살고 있어 적적했는데 맛있는 음식도 대접해주고 손톱도 예쁘게 치장해 주니 너무너무 고맙고 행복하다”고 즐거워 하시며 고맙다는 말씀을 몇 번이고 되뇌셨다.


(조용수기자 wh131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