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일보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홈으로
 
PDF신문 | 정기구독 | 기사제보 | 광고문의

2017-07-25 11:47
 

문화/스포츠 Culture/Sports
 

부천국제영화제 내달 13일 개막 (2017-06-19)



올해 21회를 맞는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가 다음 달 13일부터 23일까지 11일간 경기도 부천 일대에서 열린다.
부천영화제 집행위원회는 15일 부천시청 1층 판타스틱큐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영화 섹션을 경쟁부문과 초청부문으로 나눠 양적·질적으로 강화했다"고 영화제 운영 계획을 밝혔다.
올해 작품 수는 58개국 289편(장편 180편·단편 109편)으로 지난해 302편과 비슷한 규모다. 그러나 한국 작품은 지난해 65편에서 올해 109편(해외 작품 180편)으로 크게 늘었다.
13일 개막작은 이용승 감독의 '7호실'로 선정됐다.
신자유주의 시대에 약자들이 각자도생하며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스릴러와 액션을 가미한 블랙코미디로 풀어낸 작품이다.
폐막작은 최근 10여 년간 일본에서 가장 인기를 끈 소라치 히데아키의 개그 만화를 원작으로 한 일본 후쿠다 유이치 감독의 '은혼'이다. 영화제 시상은 국제경쟁 부문인 부천초이스 장·단편, 코리안 판타스틱 장·단편, 유럽판타스틱영화제연맹 아시아 영화상, 넷팩상, 어린이심사단상, 세이브에너지 세이버얼스 영화상 등으로 나눠 진행된다.


(박재근기자 jgpark@sidaeilbo.co.kr)
<▲이전기사> 나주시 친환경농업대학
<▼다음기사> 밀양시, 제37회 장애인의 날 행사 가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