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호적메이트’ 시미즈, 독립 하우스→9살 터울 언니 최초 공개! “잘 큰 황금막내”

조정현 기자 | 기사입력 2022/11/30 [10:23]

‘호적메이트’ 시미즈, 독립 하우스→9살 터울 언니 최초 공개! “잘 큰 황금막내”

조정현 기자 | 입력 : 2022/11/30 [10:23]

 

 

‘호적메이트’ 댄서 시미즈가 ‘둘째 엄마’라고 부르는 언니를 공개했다.

 

11월 29일 방송된 MBC 예능 ‘호적메이트’(기획 최윤정, 연출 정겨운) 40회에서는 상위 1% 우애를 자랑하는 정지웅-정지훤 형제의 행복한 하루와 라치카 황금막내 시미즈와 ‘둘째 엄마’ 언니의 일상, 그리고 대청소를 시작한 조둥이네의 대청소 마무리가 그려졌다.

 

먼저 서울대생 정지웅은 동생 정지훤을 포함한 초딩 5인방을 위한 과외를 이어갔다. 교과서 위주의 과외에 아이들이 점점 산만해지자, 정지웅은 책을 덮자고 제안했다. 이어 정지웅은 아이들이 진짜 궁금해하는 것들을 눈높이에 맞춰 설명해주며 모두의 감탄을 이끌어냈다. 정지훤의 친구들은 “형이 동생의 수준을 맞춰 주는 게 부러웠다”며 수업을 마친 소감을 남겼다.

 

정지웅은 수업을 듣느라 배가 고파진 정지훤을 데리고 뷔페로 향했다. 다이어터인 정지웅에게는 괴로운 장소였다. 그런 형을 보며 정지훤은 “형아 왜 다이어트해? 형은 살 안 빼도 귀엽잖아”라며 정지웅에게 음식을 먹을 것을 권유했다. 하지만 스튜디오에서 딘딘이 “형이 살 빼면 차은우처럼 될 수도 있지 않나”라고 묻자 “그건 얼굴 문제”라고 단호하게 답해 폭소를 자아냈다.

 

결국 정지웅은 정지훤의 폭풍 먹방에 굴복하고 함께 릴레이 먹방을 펼쳤다. 꼭 닮은 모습으로 음식을 먹던 붕어빵 형제는 이들의 우애를 신기하게 바라보는 사람들의 시선에 대한 이야기도 나눴다. 정지웅이 “형아랑 뽀뽀 몇 살까지 할거야?”라고 묻자, 정지훤은 “죽기전까지? 평생”이라고 답하며 형에게 감동을 안겼다. 행복한 뷔페 식사 이후 즐거운 놀이공원 데이트까지, 형제가 보낸 최고의 하루가 시청자들까지 행복하게 만들었다.

 

라치카 황금막내 시미즈는 독립 6개월 차 자취 하우스와 9살 터울의 언니를 최초로 공개했다. 7년 동안 언니와 함께 살다가 언니의 결혼으로 독립을 시작했다는 시미즈는 춤 연습과 또 하나의 본업인 구두 디자인으로 하루를 시작했다. 이어 임신한 몸으로 등장한 언니는 시미즈가 ‘둘째 엄마’라고 부르는 것 답게 동생을 위해 바리바리 싸 들고 온 반찬들을 전달했다. 언니는 “시미즈는 물가에 내놓은 애 같다”며 이렇게 챙기는 이유를 설명했다.

 

언니를 ‘잔소리 퀸’이라고 부르는 시미즈였지만, 누구보다 언니의 말과 평가에 의존하고 있었다. 어릴 때부터 춤의 피드백을 언니에게 부탁했다는 시미즈는 ‘스우파’ 때 라치카 무대의 숨은 공신이 자신의 언니라고 인정했다. 이날 역시 언니에게 자신의 안무를 평가 받은 시미즈. 이를 보던 딘딘은 “나는 가족들 앞에서 절대 공연을 안 한다. 큰 누나 축가 부를 때는 페이를 달라고 했다”고 이야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시미즈 자매는 오랜만에 함께 한강으로 나가 산책도 즐겼다. 이런 가운데 버스킹 중인 댄스팀을 만난 시미즈는 즉흥 컬래버레이션 무대로 관객들의 환호를 받았다. 이를 보며 언니는 자신이 더욱 뿌듯해 했다. 시미즈는 언니를 따라 서울에 올라온 덕분에 다양한 기회를 만나고, 지금까지 성장할 수 있었다고 고마움을 표현했다. 이와 함께 곧 태어날 조카를 위한 선물들도 준비하며 앞으로는 언니를 더욱 잘 챙기겠다고 다짐해 훈훈함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조둥이는 대청소를 마무리하기 위해 DIY 가구점을 찾았다. TV장과 소파 커버를 마련하겠다는 조둥이였지만, 이들의 쇼핑은 순탄하지 않았다. 전시품을 그냥 가져갈 뻔한 것부터, 짝을 맞춰야 하는 부품을 안 챙기는 것까지. 다양한 실수들이 스튜디오 안 모두를 탄식하게 했다. 설상가상 돈을 아끼기 위해 직접 TV장을 조립하는 것을 택한 조둥이는 그 과정에서 실수를 연발하며 결국 이경규가 “못 보겠다”며 고개를 숙이게 만들었다.

 

우여곡절 끝 TV장을 완성하고, 그 아래 수납공간을 활용하니 집이 한층 더 깔끔해졌다. 소파 커버를 씌우고 쓰레기까지 비운 뒤, 확 달라진 조둥이 하우스가 공개됐다. 몰라보게 넓고, 쾌적해진 환경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밥을 먹을 때마다 공간창출을 해야 했던 지난 날과 달리 깨끗한 식탁에서 치킨과 맥주를 즐기는 조둥이의 모습은 시청자들에게도 시원함을 선사했다.

 

한편, 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호적메이트’ 40화에서는 DIY 가구점에서 자칭 가구박사 조준현이 카트에 담은 물건이 전시품이라는 것이 들통나는 장면에서 시청률 3.3%를 기록하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방송 말미 공개된 다음 주 예고편에는 엄친아 래퍼 빅나티 서동현과 친구 같은 그의 어머니, 연인 같은 관계의 비현실 남매 EXID 솔지와 오빠, 그리고 부캐 장인 이용주와 비주얼 장인 동생의 이야기가 예고돼 기대를 높였다. MBC ‘호적메이트’는 매주 화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MBC ‘호적메이트’ 방송화면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