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김포-하네다 노선 25일부터 매일 운항…주 28회로 증편

기존 주 8회 운항서 늘어나…국토부 “일본 노선 확대 협의 계속”

시대일보 | 기사입력 2022/07/20 [08:39]

김포-하네다 노선 25일부터 매일 운항…주 28회로 증편

기존 주 8회 운항서 늘어나…국토부 “일본 노선 확대 협의 계속”

시대일보 | 입력 : 2022/07/20 [08:39]

이달 25일부터 김포-하네다 노선이 매일 운항된다.

 

국토교통부는 김포-하네다 노선의 운항 횟수를 기존 주 8회에서 주 28회까지 증편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운항 증편은 지난달 29일 김포-하네다 노선 재개의 후속 조치로 양국 정부간 합의에 의해 결정된 사항이다.

 

▲ 한국공항공사 김포국제공항 누리집 화면 캡쳐  ©



앞서 윤석열 대통령은 취임 직후 한일 양국 교류 활성화를 위해 김포-하네다 노선을 재개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한 바 있다.

 

이후 국토부와 일본 국토교통성이 25일부터 주 28회 운항에 합의하면서 각 항공사는 매일 1회씩 왕복 운항할 수 있게 됐다.

 

항공사별 자세한 운항 스케줄은 김포-하네다 노선을 운항하는 각 항공사별 홈페이지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국토부는 한일 간 국제선 운항 확대를 위해 일본 국토교통성과 계속 협의를 이어가면서 향후 김포-하네다 운항 횟수도 추가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김헌정 국토부 항공정책관은 “김포-하네다 노선은 양국 수도로의 접근성이 우수해 수요가 많은 노선”이라며 “이번 증편으로 하네다 공항을 통해 일본을 방문하는 국민 및 기업의 항공권 선택폭이 넓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