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署, 하인리히법칙 이용 선제적인 피해자보호지원

박정길 기자 | 기사입력 2021/04/07 [16:40]

오산署, 하인리히법칙 이용 선제적인 피해자보호지원

박정길 기자 | 입력 : 2021/04/07 [16:40]

 

 

오산경찰서 서장(총경 장영철·사진)은, 최근 오산에서 발생한 데이트폭력 피해자에 대해 하인리히 법칙을 적용하여, 선제적인 피해자 보호·지원 대책을 전개하였다.

 
하인리히 법칙은 여러차례의 경고성 징후들이 반복되는 과정에서 큰 사고가 발생한다는 법칙으로, 이를 피해자 보호에 적용함으로써 강력범죄 예방 등 치안만족도를 제고하였다. 

 
이번 사건은 관련 부서 간 정보공유 등 점검 회의를 통하여 위험징후를 사전에 예측하여 피해자 보호활동의 일환으로 CCTV를 설치하는 등의 신변보호를 전개하였고, 추가적으로 전문심리상담가의 범죄피해평가 자문과 적극적인 경찰 수사를 통해 피의자를 구속함으로써 보복성 2차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이를 통해 피해자는 보복 우려에 대한 불안감이 해소되어 범죄 이전의 일상생활을 되찾았고, 경찰의 노력에도 감사를 표하였다.

 
 장영철 오산경찰서장은, “앞으로도 피해자의 입장에서, 문제해결중심적인 지원 및 보호활동에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박정길기자 jgbag@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