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함백산추모공원 7월 개원… 부천시민 부담 던다

16만원으로 대기없이 화장, 50만원으로 15년간 봉안당 안치

박재근 기자 | 기사입력 2021/02/09 [15:00]

화성 함백산추모공원 7월 개원… 부천시민 부담 던다

16만원으로 대기없이 화장, 50만원으로 15년간 봉안당 안치

박재근 기자 | 입력 : 2021/02/09 [15:00]

 
 

 

부천시와 화성시 등 6개 시와 공동투자하여 건립 중인 ‘화성 함백산추모공원’이 7월에 개원한다.

 
화성 함백산추모공원은 화성시 매송면 숙곡리(산 12-5번지) 일원 30만㎡ 부지에 건축면적 9,154㎡ 규모로 부천시와 화성·광명·안산·시흥·안양 등 6개 시가 공동협약하여 조성하는 종합 장사시설이다. 조성 시설은 화장시설(화장로) 13기, 봉안시설 26,514기, 자연장지 25,300기, 장례식장 8실과 주차장, 공원 등이다.

 
총사업비는 1,714억원이며, 이 중 화성시가 부담하는 자연장지와 장례식장 건립 비용을 제외한 나머지 비용을 6개 지자체가 균등 및 인구 비율에 따라 공동 부담한다. 부천시가 부담하는 비용은 305억 9천만원이다.

 
지난 4일 화성시는 ‘화성 함백산추모공원 설치 및 관리·운영 조례’를 입법예고한다고 밝혔다. 조례에 따라 부천시민은 부천시가 공동투자한 화장시설과 봉안시설을 관내 자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따라서, 부천시민이 이용가능한 금액은 화장비용 16만원, 봉안시설 50만원이다.

 
그동안 부천시민은 화장장의 부재로 대기시간 발생 및 비용 부담 등의 불편을 감수하며 관외 화장시설을 이용해왔다. 이번 ‘화성 함백산추모공원’의 건립으로 시민의 불편과 경제적 부담이 감소되고, 화장시설과 봉안시설을 한 번에 이용할 수 있어 보다 편리하게 장례를 치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기존에 지원해왔던 화장장려금 제도는 폐지된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6개 시의 협업으로 이루어진 ‘화성 함백산추모공원’으로 부천시민도 근거리에 위치한 쾌적하고 편리한 장사시설을 이용하며 편안하게 고인을 추모할 수 있게 되었다”며 “7월 개원에 맞추어 시민들이 불편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홍보 및 안내하겠다”고 말했다.

 
박재근기자 jgpark@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