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성평등한 캠퍼스 조성 우수사례 공모전」‘디딤돌 상’ 수상

박재근 기자 | 기사입력 2021/01/31 [16:16]

「양성평등한 캠퍼스 조성 우수사례 공모전」‘디딤돌 상’ 수상

박재근 기자 | 입력 : 2021/01/31 [16:16]

 

 

서울신학대학교(총장 황덕형) 교육혁신원 소속 학생상담센터에서는 2020년 12월 교육부 산하 ’한국대학성평등상담소 협의회‘에서 개최한 우수사례 공모전에서「인류에게 친절한 인류」라는 프로그램으로 ’디딤돌상‘을 수상하였다.

 

최근 정부 차원에서도 대학의 양성평등교육을 강화하는 정책이 추진되고 있어 인지적인 교육을 넘어 자신의 삶에 녹아진 양성평등 개념을 정서적으로 경험하는 과정이 필요하여 ‘인류에게 친절한 인류’라는 프로그램을 개발하였다.

 

해당 프로그램은 양성의식이나 양성평등에 앞서 자신들이 존중받을 인간이고 서로의 다름을 수용하며 인정해야 한다는 의식을 정서적, 실천적으로 경험할 수 있도록 ’성개념 형성 퀴즈 및 꽃으로 보는 성격, 양성평등 개념 카드, 인간 찰흙 조각을 통한 심리적 위축과 상대적 차별 경험하기‘ 등으로 진행하였다.

 

이를 통해 학생들은 서로의 차이를 경청하고 이해할 기회를 얻게 되어 의미가 있었다는 평가를 하였고,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들이 또래 상담자가 되어 양성평등한 캠퍼스를 만드는데 함께 힘쓰는 시작점이 되는 것을 기대하고 있다.

 

학생상담센터 최지원 상담교수는 `프로그램에서 기독교 교육의 철학에서 출발하여 양극화된 여성과 남성이 아닌 mankind, womankind, humankind 개념 모두 ‘인류’라는 뜻을 내포한다는 점을 강조하였고, Humankind란 단어에서 ‘Kind human to all'이란 의미를 추출하여 ’인류에게 친절한 인류‘를 프로그램의 표제로 정하였다.` 라며 프로그램 개발의 의미를 강조하였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