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한방향 주차허용구간 운영 “효과 톡톡”

시민 적극 동참으로 한방향 허용 조기 정착 기대↑

엄정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15:30]

밀양시, 한방향 주차허용구간 운영 “효과 톡톡”

시민 적극 동참으로 한방향 허용 조기 정착 기대↑

엄정현 기자 | 입력 : 2021/01/13 [15:30]

 



 
 

 

밀양시는 지난달 도로주차선 정비를 마무리한 내이동 북성회전교차로∼밀성제일고등학교 구간(L=770.0m)에 ‘한방향 주차허용구간’ 운영을 시작하면서 교통 민원 해결에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북성회전교차로∼밀성제일고등학교 구간은 상가, 다가구주택 및 원룸이 밀집해 도로 양측 차량 주차로 교통사고 위험 및 차량교행이 어려워 불법 주·정차 단속 요구 등 교통 불편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되는 지역이다.

 
이에 시는 교통 소통과 주차 질서 확립을 위해 한국도로교통공단 등 관련 기관과 논의해 ‘한방향 주차허용구간’ 운영을 결정했다.

 
한방향 주차허용구간이란 도로 한방향은 주차를 허용하고 다른 방향은 주정차를 금지하는 방식으로, 북성로 회전교차로에서 밀성제일고등학교 방면 우측은 주차를 허용하고 좌측은 주정차를 금지한다.

 
밀양시 관계자는 “사전 홍보·계도 활동에 이어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으로 한방향 주차허용구간이 조기 정착되고 있다”며 “앞으로 차량교행이 어려운 이면도로를 대상으로 한방향 주차허용구간 운영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엄정현기자 jheom@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