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홍김동전' 주우재, 고교 여 후배 썸 갈등 사연에 매운맛 팩폭 조언! "그 남자 만나지 마"

조정현 기자 | 기사입력 2023/04/12 [10:43]

'홍김동전' 주우재, 고교 여 후배 썸 갈등 사연에 매운맛 팩폭 조언! "그 남자 만나지 마"

조정현 기자 | 입력 : 2023/04/12 [10:43]

 

 

KBS2 ‘홍김동전’ 주우재가 고교 여 후배의 썸 사연에 노 필터, 화끈한 팩폭 조언을 건넨다.

 

OTT 플랫폼 웨이브 순위의 드라마틱한 역주행으로 매주 화제를 모으고 있는 KBS 2TV 예능 ‘홍김동전’(연출 박인석)은 홍진경, 김숙, 조세호, 주우재, 우영이 출연해 동전으로 운명을 체인지하는 피땀눈물의 구개념 버라이어티. ‘홍김동전’은 국내 OTT 플랫폼 웨이브에서 지난해 전체 프로그램 77위를 시작으로 55위를 거쳐 최근 8위를 기록한 데 이어 웨이브 신규유료가입 견인 콘텐츠 예능 부문 4위를 차지했다. 또한 굿데이터코퍼레이션에 따르면 ‘홍김동전’은 3월 5주 차 TV-OTT 통합 화제성 비드라마 부문 10위, ‘홍김동전’에 출연한 방탄소년단 지민은 TV-OTT 통합 화제성 비드라마 출연자 부문 2위에 오르며 연일 화제가 되고 있다.

 

오는 13일(목) 방송되는 ‘홍김동전’ 32회는 KBS 예능 ‘스타 골든벨’을 오마주한 ‘동전 골든벨’ 2탄으로 꾸며진다. 고등학교 학창 시절로 돌아간 멤버들은 부산, 창원 등 각자의 모교 후배들과 한 팀이 되어 ‘동전 골든벨’을 펼친다. 그런 가운데 주우재가 여 고교 후배의 썸 갈등 사연에 자신의 산전수전 경험을 토대로 팩폭 조언을 건넨다고 해 관심이 집중된다.

 

‘홍김동전’ 멤버들이 고교 후배들의 생생한 ‘연애의 참견’에 나선다. 이 중 1년 동안 애매하게 연락을 이어가는 여고생의 썸 사연이 등장하자, 연애도 남사친도 아닌 애매한 썸 관계에 ‘홍김동전’ 경력직 선배들의 조언이 무수히 쏟아졌다는 후문.

 

특히 주우재는 연애 조언 경력자답게 사연을 듣자마자 “제대로 된 남자는 좋아하는 여자를 헷갈리게 하지 않는다”며 프로 참견러의 면모를 발산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주우재는 “장담하는데 그 남자는 여러 여자에게 같은 톡을 보냈을 가능성이 크다. 절대 만나지 마”라고 매운맛 팩폭을 이어간다. 과거 첫사랑 때문에 일주일 동안 밥을 먹지 않았던 주우재인 만큼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조언이 후배의 정신을 혼미하게 만들었다는 후문. 김숙 역시 주우재의 말에 100% 공감하며 후배들을 위해 조언을 아끼지 않는다고 해 주우재가 프로 연애 참견러로서 어떤 활약을 펼쳤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하지만 그런 주우재에게 반기를 든 멤버가 있었으니 바로 홍진경. 홍진경은 “썸남이 있다는 자체가 소중한 일”이라며 주우재와 180도 다른 연애 참견으로 후배들의 공감을 유발한다. 특히 홍진경은 “지금은 모른다. 나에게 관심 있는 남자는 소중하다. 여기저기 걸쳐 놔라”고 소신 발언을 이어가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주우재는 “18살한테 무슨 소리 하시는 거예요?”라며 홍진경의 사심 100%가 담긴 희망 사항에 질색했다는 후문. 급기야 홍진경은 “썸은커녕 25년간 남자에게 연락 온 적이 없다”라며 간절하면서 웃픈 마음을 전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이처럼 주우재의 뼈 때리는 팩폭 조언과 홍진경의 엉뚱한 조언이 용호상박을 이룬 ‘연애의 참견’은 오는 13일(목) ‘홍김동전’에서 공개된다.

 

한편 ‘동전 던지기’에 웃고 우는 KBS 2TV ‘홍김동전’은 매주 목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사진 제공|KBS 2TV ‘홍김동전’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