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백지영, 전국투어 성료 후 이번엔 미주투어!... 시애틀, 뉴욕, 워싱턴 D.C. 간다

조정현 기자 | 기사입력 2023/04/12 [10:48]

백지영, 전국투어 성료 후 이번엔 미주투어!... 시애틀, 뉴욕, 워싱턴 D.C. 간다

조정현 기자 | 입력 : 2023/04/12 [10:48]

 

 

가수 백지영이 작년에 이어 올해도 미국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백지영은 오는 4월 16일(일) 미국 시애틀에서 미주투어 ‘고백(GO BAEK)’ 콘서트의 첫 시작을 알리며, 21일(금) 뉴욕, 23일(일) 워싱턴 D.C.에서 순차적으로 관객들과 만난다.

 

발라드, 댄스 등 장르올라운더 백지영은 1년만에 만나는 미국 관객들을 위해 다채로운 무대를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콘서트는 마음 속 이야기를 가감없이 꺼내고 관객들과 함께 즐기고 다양한 교감을 할 수 있는 무대들로 가득 꾸며질 예정이다.

 

또 그 동안 선보이지 않았었던 새로운 편곡,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흥겨운 댄스곡 메들리를 준비해 보다 풍성한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백지영은 소속사를 통해 ‘한국 관객분들께 받은 큰사랑과 감동의 여운을 안고 이번엔 미국으로 갑니다. 관객분들 만날 생각에 벌써 두근두근. 곧 만나요^^’라며 설레는 마음을 전했다.

 

백지영은 2014년부터 작년까지 매해 미국에서 콘서트를 열어 뜨거운 호응을 얻은 바 있고 미국 LA와 뉴욕 콘서트 전석 매진, 한국 대중가수 최초로 ‘맨해튼 링컨센터 에버리 피셔홀’ 입성 등 새로운 기록을 세운 바 있어 이번 공연도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백지영의 2023년 미주 콘서트는 현지 시간으로 4월 16일(금) 오후 7시 시애틀(Moore theatre), 21일(금) 오후 7시 뉴욕(Colden Auditorium), 23일(일) 오후 7시 워싱턴 D.C.(Warner theatre)에서 개최된다.

 

한편, 백지영은 소속사 후배 길구봉구와의 첫 협업곡 ‘눈을 감고 귀를 막아도’를 발매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트라이어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