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려만 놓으면 계산돼요’

한화테크윈 자동계산대 출시

시대일보 | 기사입력 2020/10/15 [16:40]

‘올려만 놓으면 계산돼요’

한화테크윈 자동계산대 출시

시대일보 | 입력 : 2020/10/15 [16:40]

 

 

 
글로벌 보안업체 '한화테크윈'이 무인매장 솔루션 사업에 진출한다.

 
한화테크윈은 기존 셀프계산대의 불편함을 개선한 '자동계산대(ACO, Auto Check Out)'를 개발해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현재 셀프계산대(SCO)는 소비자들이 직접 상품 바코드를 기기에 인식시켜야 해 개수가 많을 경우 시간이 오래 걸리는 문제가 있다.

 
한화테크윈은 대다수의 무인계산대가 이러한 셀프계산대인 것과 달리 자동계산대 형태로 제품을 개발했다.'

 
자동계산대는 컨베이어 벨트 위에 상품을 올려놓으면 기기가 상품의 바코드를 자동으로 인식하는 형태로, 다수의 센서와 카메라가 위치·방향에 상관없이 자동으로 상품의 바코드를 읽어 들여 소비자가 일일이 바코드를 찾아 찍을 필요가 없다.

 
이에 따라 다수의 고객이 몰려 혼잡한 주말, 저녁 시간 때 대기열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회사는 최근 유통업체들이 효율적인 매장 운영과 24시간 운영을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형태의 무인계산대 도입을 늘리고 있다는 점을 고려해 이번 사업 진출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업계에서는 글로벌 무인계산대 시장 규모가 약 35억달러에 달하며 향후 3년간 연평균 9%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한다.

 
국내에서도 무인계산대 운용 점포가 지속해서 늘면서 현재 약 10만대 이상의 무인계산대가 설치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한화테크윈은 이 분야의 경쟁력을 키우기 위해 15일 글로벌 머신 비전 기업 '코그넥스'와 무인매장 사업 추진 및 신기술 기반 리테일 관련 사업 분야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MOU)도 체결했다.

 
양사는 앞으로 영상기반 바코드 인식 기술 및 딥러닝 이미지 인식 기술을 활용한 무인계산대 개발, 무인매장 관련 솔루션 개발, 머신 비전 카메라 사업 협력 등을 통해 무인매장 사업 확대에 나선다.

 
한화테크윈 관계자는 "한화테크윈의 핵심 역량인 영상보안 분야와 시너지를 기대할 수 있다"며 "성장 가능성이 높은 시장인 만큼 지속적인 기술 개발을 통해 사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