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기획 다큐멘터리 신안 ‘섬과 꽃’ 목포MBC 18일 방영

장기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9/16 [16:01]

특집 기획 다큐멘터리 신안 ‘섬과 꽃’ 목포MBC 18일 방영

장기영 기자 | 입력 : 2020/09/16 [16:01]

 

 

 

  목포문화방송(MBC)이 신안군의 아름다운 비경을 다룬 특집다큐멘터리 “섬과 꽃”을 방영한다.

 

  이번 다큐는 ‘여행자의 시선으로 다가서는 인문주의 여행’을 컨셉으로 신안의 여름 꽃과 아름다운 풍경을 정제된 영상미로 보여줄 예정이다.

 

  총 4부작으로 제작되는 이번 ‘섬과 꽃’ 다큐는 오늘 9월 18일(금), 1부 방영을 시작으로 내년 5월까지 ‘신안에서만 볼 수 있는 계절별 야생 꽃과 아름다운 절경’을 시청자들에게 선보이게 된다.

 

  특히 이번 다큐는 신안의 꽃 뿐만 아니라 마을 주민들의 삶의 이야기와 그 곳에 오고가는 다양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조명한다. 제 1부 ‘여름에 만난 꽃빛’에서는 야생화를 찾아 기록하는 ‘이원규’작가가 출연해 홍도원추리와 홍도까치수염 등 ‘천연기념물 제170호’ 홍도에 뿌리내린 550여 종의 희귀 야생화와 아름다운 풍경이 소개된다.

 

  신안 도초도는 국내 최대규모의 수국공원을 조성, 수국 11만7465그루(200만 송이)가 심어져있고 희귀종과 신품종 등을 볼 수 있다. 수국 외에 애기동백, 향나무 등 2100그루의 다양한 나무를 보유한 곳으로 유명하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올해 코로나19의 여파로 신안의 ‘수국축제’가 취소되면서 많은 여행객들의 아쉬움이 컸지만 이번 다큐멘터리를 통해 전남 신안에서만 볼 수 있는 꽃들과 섬의 이야기로 진한 감동을 받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섬과 꽃” 4부 중 1부 ‘여름에 만난 꽃빛’은 오는 18일(금)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