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경제 회복의 신호탄 … 코로나19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시행

윤철수 기자 | 기사입력 2020/08/12 [17:16]

구미 경제 회복의 신호탄 … 코로나19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시행

윤철수 기자 | 입력 : 2020/08/12 [17:16]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8월 10일부터 5개월간 취약계층에게 안정된 일자리를 제공으로 생계지원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131개 사업, 1,182명을 투입하여 코로나19극복 희망일자리사업을 시행한다.

 
희망일자리사업은 코로나19로 실업·휴폐업을 경함한 자, 저소득층등을 우선 선발하여 진행하는 사업으로 8월 10일부터 12월 11일까지 4개월간 구미시 읍면동 및 실과소 70개부서에서 청년지원 및 지역특성화사업, 농어촌환경정비, 생활방역, 산업밀집지역 환경정비 등의 10개유형의 사업을 추진한다.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는 지난 7월말까지 구미시 공고를 통해 각 읍면동에서 접수받아 가구소득, 재산, 연령, 재산상황, 세대주ㆍ부양가족, 실업기간, 장애인, 직전단계 사업 참여 여부 등을 확인하여 고득점자 순으로 선발 했다.

 
구미시는 이번 코로나19극복 희망일자리사업을 통하여 취업취약계층의 생계유지 도모에 힘쓸 예정이며 그 외에도 일자리 2만개 창출을 목표로 지역공동체 일자리, 공공근로 사업 등 다양한 일자리사업을 추진하여 시민이 행복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윤철수기자 csyun@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