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정윤경 교육기획위원장 북한 학생들 코로나-19 감염 우려

오승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7/28 [15:42]

경기도의회 정윤경 교육기획위원장 북한 학생들 코로나-19 감염 우려

오승섭 기자 | 입력 : 2020/07/28 [15:42]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위원장 정윤경 의원(더불어민주당, 군포1)은 27일 경기도의회와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 범국민운동 경기본부와의 협의에 참석하였다.

 
이날 협의는 정전협정(7.27.) 67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것으로, 경기도청 국기게양대에 한반도기를 게양하여 한반도 평화분위기 조성 및 도민들의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한 자리였다.

 
협의에 참석한 정윤경 위원장은 “교착상태에 빠진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다시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금강산 관광과 개성공단 재개 등 다양한 남북교류 협력사업을 통한 단계적이고 지속적인 교류와 협력만이 한반도 평화와 번영을 위한 해법”이라고 말했다.

 
특히 교육기획위원회 위원장으로서 최근 유행하고 있는 코로나-19 감염에 대해 북한의 학생들을 걱정하며, “아프리카돼지열병 사례에서 보듯 감염병에는 휴전선도, 차단벽도 없다.”고 말하며 “남과 북이 공동운명체라는 사실을 직시하면서 코로나19 방역협력 등 활발한 대화와 교류가 시급한 문제이므로, 금강산 관광과 개성공단 재개 등 당장 가능한 일부터 서둘러야 한다.”고 소회를 밝혔다.

 
오승섭기자 ssoh@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