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청사 전자출입명부(QR코드) 도입

박재동 기자 | 기사입력 2020/07/14 [14:14]

중구, 청사 전자출입명부(QR코드) 도입

박재동 기자 | 입력 : 2020/07/14 [14:14]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코로나19 지역 내 확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구 청사 본관 및 1·3별관(3개소)에 QR코드 기반 전자출입명부(KI-Pass)를 각각 설치해 본격적으로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전자출입명부는 구 청사 출입 시 방문객이 소지한 스마트폰을 통해 개인별 암호화된 일회용 QR코드를 발급받아 출입구에 설치된 태블릿PC 화면에 스캔해 인증과정을 거친 뒤 출입하는 시스템이다.

 
 인증된 자료는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지원시스템과 직접 연계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시 즉각적인 출입자 파악이 가능하다.

 
 다만 QR코드 발급에 어려움이 있거나 스마트폰을 미소지한 방문객을 위해 수기 명부 작성도 병행한다.

 
 박용갑 중구청장은“방문객의 마스크 착용 여부 확인, 열화상 감지 카메라를 통한 체온 확인과 더불어 전자출입명부를 도입해 민원인의 안전을 강화했다”며“앞으로도 구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코로나19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박재동기자 jdpark@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