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적조방제 모의훈련 실전방불

이문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7/09 [15:43]

고흥군, 적조방제 모의훈련 실전방불

이문희 기자 | 입력 : 2020/07/09 [15:43]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7월 9일 14시 고흥 금산 우두해역에서 전라남도와 합동으로 어업인 및 유관기관의 적조 대응능력을 높이기 위해 적조발생 대비 현장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적조방제 모의훈련에는 고흥군과 전라남도,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 여수해양경찰서 등 유관기관과 어업인 7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방제장비로는 정화선 2척, 어업지도선 4척, 해경 방제선 2척, 전복양식협회 소속 어선 24척 등 총 32척의 선박, 머드스톤살포기 1대, 드론 2대 등이 동원됐다.

 
 이번 훈련은 7월 9일 14시 고흥해역에 적조생물(코클로디니움) 밀도가 1㎖당 2,000개체 이상으로 ‘적조경보’가 발령된 상황을 가정해 이뤄졌다.

 
 먼저 드론과 기술지도선을 활용한 적조예찰 후 황토 및 머드스톤 살포와 어선을 이용한 수류방제를 실시했다. 이어 적조피해 발생 전 양식어류 감성돔 치어 5천마리(5cm 이내)방류 및 양식어류 가두리시설을 안전해역으로 이동조치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정상동 고흥 부군수는 “실제상황 발생 시 훈련과 같이 체계적으로 대비 한다면 적조피해가 발생하지 않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으며, “어업인들 스스로 자연재난에 대비해 재해보험 가입과 적조 발생 시 자율방제에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문희기자 mhlee@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