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 이도완 부군수, 군정 업무 파악 나서

부서별 업무계획 청취 및 사업현장 방문…군민과 소통하는 행정 펼칠 것

김삼열 기자 | 기사입력 2020/07/08 [15:19]

하동군 이도완 부군수, 군정 업무 파악 나서

부서별 업무계획 청취 및 사업현장 방문…군민과 소통하는 행정 펼칠 것

김삼열 기자 | 입력 : 2020/07/08 [15:19]


  지난 1일 제29대 하동부군수로 취임한 이도완 부군수가 현안사업 등 부서별 주요 업무계획을 청취하고 사업현장을 방문하는 등 군정 업무 파악에 나섰다.

 

  8일 하동군에 따르면 이 부군수는 지난 7일 기획예산과를 시작으로 한주동안 22개 과소를 순회하며 해당 과소장과 담당주사로부터 현안사업과 주요 업무계획을 보고받는다.

 

  이는 신임 부군수로서 군정의 핵심시책과 현안문제 등을 조속히 파악해 업무 이해도를 높이고, 당면 과제를 신속히 해결하기 위한 것이다.

 

  이 부군수는 부서별 업무 파악에 이어 오는 16일까지 13개 읍·면과 주요 사업현장을 찾아 지역 현안을 챙긴다.

 

  이도완 부군수는 “현장 행정을 통해 군민의 편에 서서 군민과 함께 협의하고 소통하는 행정이 될 수 있도록 역량을 최대한 발휘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마산 출신인 이 부군수는 마산고등학교, 중앙대학교, 경남대학교 행정대학원을 졸업하고, 2002년 지방고등고시를 통해 공직생활을 시작했다.

 

  이 부군수는 경남도 규제개혁담당, 문화정책담당 등을 역임하다 2016년 서기관으로 승진한 뒤 장애인복지과장, 행정과장, 대외협력담당관으로 근무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