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총 130억원 지역화폐 경품이벤트로 소상공인 살리기 불씨 지펴

박정길 기자 | 기사입력 2020/03/25 [16:16]

화성시, 총 130억원 지역화폐 경품이벤트로 소상공인 살리기 불씨 지펴

박정길 기자 | 입력 : 2020/03/25 [16:16]


 
 

화성시(시장 서철모)가 코로나 확산으로 위축된 소비심리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총 130억원 규모의 지역화폐 경품이벤트를 실시한다.

 
시는 기존의 지역화폐 인센티브 10%와는 별도로 1인 1회에 한하여 20만원 이상 충전 시 경품 10만원을 추가 지급하기로 했다.

 
20만원을 충전하면 인센티브 2만원, 경품으로 10만원 총 32만원 충전되는 셈이다.

 
경품 이벤트는 4월 1일 자정부터 적용되며 기존 회원과 신규 회원 총 13만명이 혜택을 받을 예정이다.

 
사용은 관내 일반음식점, 정육점, 카폐, 학원, 편의점 등 연 매출 10억 이하의 소상공인 매장에서 일반 체크카드처럼 쉽게 사용할 수 있다.

 
단,대형마트, 복합쇼핑몰, 단란주점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구매 및 충전은 경기지역화폐 모바일 애플리케이숀(앱) 또는 NH농협은행에서 가능하며, 카드 사용 전 앱을 통해 소득공제를 신청하면 사용금액의 30%까지 세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지역화폐가 재난생계수당과 더불어 코로나19 생존을 위협받는 소상공인들에게힘이 되어 주길 기대" 한다며"시민들의 많은 호응과 참여 부탁 드린다" 고 말했다.

 
한편,화성시는 전국 최초로재난생계수당을 도입하고24일부터 전년대비 매출액이 10%이상 감소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신청을 받고 있다.

 
박정길기자 jgbag@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