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하빈초, 원격화상회의 플랫폼으로 코로나19 사태 해결 응원 프로젝트 수업 진행

코로나19 확산 상황에서 에듀테크를 활용한 원격 수업 사례 선보여

강수국 기자 | 기사입력 2020/02/27 [17:15]

대구하빈초, 원격화상회의 플랫폼으로 코로나19 사태 해결 응원 프로젝트 수업 진행

코로나19 확산 상황에서 에듀테크를 활용한 원격 수업 사례 선보여

강수국 기자 | 입력 : 2020/02/27 [17:15]


 대구하빈초등학교(교장 서영삼) 4학년 1반 학생들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리 2월 24일(월)부터 원격화상회의 플랫폼을 활용해 코로나19 사태 해결을 위한 응원 프로젝트 수업을 화상으로 진행했다.

 
 학생들은 마이크로소프트의 에듀테크 플랫폼인 팀즈(Teams)를 활용하여 매일 오전 11시에 열리는 실시간 화상회의에 참여했으며 ‘학생으로서 코로나19 사태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방안 찾기’를 주제로 화상 토의 활동을 진행했다. 그리고 그 방안의 하나로 코로나19 사태 해결을 위한 응원 프로젝트를 고안하고 실행했다.

 
 학생들의 프로젝트 활동으로는 코로나19 사태 해결을 위해 노력하고 계신 많은 분들께 편지쓰기와 플립그리드(Flipgrid)어플리케이션을 활용한 응원의 영상 메시지 남기가 있었으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필요한 자료집을 원노트를 기반으로 만드는 활동도 이루어졌다.

 
 이번 원격화상 수업에 참여한 장동현 학생은 “코로나19 때문에 개학도 연기되고 친구들도 만날 수가 없어 슬펐는데 이렇게 화상으로 그리웠던 친구들과 선생님을 만나서 기쁘고 또 의미 있는 프로젝트 활동에 참여할 수 있어서 뿌듯하다”고 소감을 밝혔으며 김다은 학생은 “화상으로 우리가 해왔던 수업을 다시 해볼 수 있어서 신기했고 우리들의 메시지가 꼭 코로나19를 위해 힘쓰시는 많은 분들께 전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화상원격 플랫폼으로 이번 프로젝트 수업을 고안한 신민철 교사는 “화상 수업을 통해 학생들의 답답함을 조금이나마 해결해줄 수 있어서 기뻤고 학생들의 마음이 담긴 응원의 메시지를 보고 많은 분들이 힘을 내셔서 코로나19 사태를 슬기롭게 이겨낼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된 지금, 교육 현장에서도 온라인상에서 수업을 진행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고민과 노력이 계속되고 있으며, 이러한 시도는 에듀테크를 통해 교육 현장이 가진 고민을 해결할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주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강수국기자 aass7909@hanmail.net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