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물산업 진흥을 위한 물산업진흥위원회 출범

이기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2/14 [00:58]

부산시 물산업 진흥을 위한 물산업진흥위원회 출범

이기호 기자 | 입력 : 2020/02/14 [00:58]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지난 10일 시청 12층 회의실에서 물관리기술 발전 및 물산업 진흥을 위한 물산업진흥위원회가 출범과 함께 회의를 개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공모를 통해 학계, 연구기관, 상공계, 관계기관 등 모든 분야에 걸쳐 엄선된 위원들로 구성된 물산업진흥위원회(당연직 포함 16명)는 부산지역 특성에 맞춘 물산업 진흥 시행계획, 물산업 실증화 및 집적화 시설 조성·지원, 물산업 기업의 연구개발과 해외진출 지원 등을 통해 부산의 물산업 발전을 이끄는 자문기구이다.

 
부산시는 물산업진흥위원회 위원의 위촉과 함께 신춘환 동서대학교 명예교수를 위원장으로 위촉하고, 김도관 부산연구원 책임연구원의 ‘부산지역 물산업 생태계 활성화 방안’ 발표와 함께 각 분야 위원들에게 자문하는 시간을 가졌다.

 
문상기(한국환경산업기술원) 위원은 많은 정부예산을 들여 개발한 기술들이 사장되는 경우를 꼽으며 개발한 기술로 시민들이 혜택을 보도록 하는 노력이 필요다고 했고 오지환(부산경제진흥원) 위원은 기업지원프로그램이 많지만 물산업에 특화된 지원은 없어 물산업만의 투자방안 마련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부산시는 이번 위원회에서 나온 의견과 부산연구원의 ’부산 물산업의 발전방안‘ 등을 토대로 부산지역 특성을 고려한 ‘부산 물관리기술 발전 및 물산업 진흥 시행계획’을 5월까지 수립한다는 계획이다.

 
이기호기자 ghlee@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