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건설기획단 성공적 마무리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김기태 기자 | 기사입력 2020/02/13 [21:04]

강화군 건설기획단 성공적 마무리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김기태 기자 | 입력 : 2020/02/13 [21:04]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기 활성화와 신속집행을 위해 운영한 건설기획단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14일 밝혔다.

 
 강화군 건설기획단은 도로과장을 단장으로 시설(토목)직 공무원 39명이 참여해, 지난 1월 2일부터 2월 14일까지 운영했다. 올해 본예산 및 제1회 추가경정예산 추진사업 약 190억 원, 298건의 사업을 자체 설계함으로써 약 17억 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주민 숙원사업과 시급성이 요구되는 용ㆍ배수로정비, 세천정비 등 영농에 밀접한 기반시설을 농번기 이전에 정비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함으로써 영농에 편익을 제공하고 군민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다.

 
 유천호 군수는 “성공적인 건설기획단 운영을 바탕으로 각종 사업을 조기에 착공할 수 있게 됐다.”면서 “발 빠른 공사 착공으로 지역주민들이 일상생활에 큰 불편함이 없도록 하고, 상반기에 예산을 집중 집행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김기태기자 gtkim@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