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용인시, 금계국 환한 ‘금빛 신갈천’ 명물 되겠네

신갈동, 산철쭉과 조팝나무길 산책로 1.2km 구간에 꽃씨 추가로 심어

김명회 기자 | 기사입력 2023/03/20 [16:41]

용인시, 금계국 환한 ‘금빛 신갈천’ 명물 되겠네

신갈동, 산철쭉과 조팝나무길 산책로 1.2km 구간에 꽃씨 추가로 심어

김명회 기자 | 입력 : 2023/03/20 [16:41]

▲ 지난해 5_6월경 신갈천 산책로에 금계국이 개화한 모습.    

 

용인특례시 기흥구 신갈동은 신갈천 1.2km 구간에 금계국 씨앗을 파종하고 하천 정화 활동에 나섰다고 밝혔다.

 

새 봄을 맞아 신갈천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서다.

 

동은 지난해 신갈천 산책로에 산철쭉 1940 그루, 조팝나무 1360 그루를 심고, 화사함을 더하기 위해 올해도 금계국을 추가로 심었다.

 

신갈천은 지난 2020년 신갈천 생태하천 복원사업을 통해 하천 수질을 개선하고 수생태계를 복원, 옴개구리와 황조롱이, 중대백로 등이 서식하는 친환경 하천으로 거듭났다.

 

갈천교에서 영덕 잠수교 사이 1km 구간에는 운동기구와 쉼터, 징검다리, 공공조형물 5점도 함께 설치돼 적막했던 공간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동은 꽃길 조성과 함께 통장협의회, 주민자치위원회, 새마을부녀회 등 지역단체와 함께 신갈천 일대 환경정화를 나서는 등 꾸준한 관리에 힘쓰고 있다.

 

동 관계자들은 “신갈천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마음의 여유를 찾고 봄꽃의 향기를 느끼시길 바라는 마음으로 금계국을 파종했다”며 “신갈천이 많은 분께 사랑받는 힐링 명소가 되도록 동에서도 꾸준히 관심을 갖고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