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보러 갈래요”…K팝팬 10명 중 9명 “한국여행 희망”

관광공사, 111개국 설문조사…“K팝 선호가 韓여행 이끌어”

시대일보 | 기사입력 2019/10/28 [16:45]

“BTS 보러 갈래요”…K팝팬 10명 중 9명 “한국여행 희망”

관광공사, 111개국 설문조사…“K팝 선호가 韓여행 이끌어”

시대일보 | 입력 : 2019/10/28 [16:45]

방탄소년단(BTS)의 인기 덕분에 세계 K팝 팬 10명 중 9명이 한국여행을 희망한다는 설문조사 결과나 나왔다.

 
한국관광공사는 111개국 1만2천663명 K팝 팬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89.8%가 향후 관광목적으로 한국을 방문하겠다고 답했다고 28일 밝혔다.

 
방한을 원하는 시기로는 가장 많은 76.4%가 1년 내 방문하겠다고 답했다.

 
응답자 36.1%가 가장 선호하는 K팝 스타로 BTS를 꼽았다. 이어 EXO(10.4%), 슈퍼주니어(8.2%), 빅뱅(5.6%), 신화(3.0%), 아이유(2.7%) 등 순이었다.

 
특히 BTS는 지역별로 유럽(50.0%)과 일본(44.5%), 미주(43.4%) 등에서 인기가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연령별로는 10~14세(69.1%), 15~19세(53.7%), 20~24세(38.4%) 등 순으로 높은 지지를 받았다.

 
이 밖에도 K팝 스타를 알게 된 최초 경로로는 가장 많은 30.6%가 유튜브를 꼽았고, TV(29.4%), 가족·지인 소개(16.2%) 등이 뒤를 이었다.

 
현재 K팝 스타 관련 콘텐츠를 접하기 위한 채널도 유튜브(37.6%)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37.5%)가 가장 많았다.

 
관광공사는 "지난 3년간 한국을 방문한 적이 있는 응답자의 86.8%가 K팝 선호가 한국 관광에 영향을 미쳤다고 답했다"며 "K팝 인기가 한국 여행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관광공사는 "한국 관광 의향이 높은 K팝 팬들을 대상으로 K팝과 연계된 다양한 한류 관광 콘텐츠를 유튜브와 SNS를 통해 적극적으로 홍보할 것"이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